19

China (Korean) - - COVER STORY -

98년 일본 나가노(長野) 동계올림 픽, 바이올린 협주곡‘양축(梁祝, 양산백과축영대의 약칭)’의 은은한선율에 맞춰 감동의 무대를 펼친‘은반 위의 아름 다운나비’-중국피겨스케이팅선수천루 (陳露)는 반주도, 연기도 끝났지만 새하얀 얼음 위에서 흐느끼며 오랫동안 몸을 일으 키지 못했다. 이 장면은 TV앞에 앉은, 겨 우 초등학생에 불과했던 나에게 깊은 기억 으로 남았다. 이는 피겨 스케이팅에 대한 나의첫인상이었다할수있다. 천루가 나를 피겨 스케이팅 세계로 인 도했다면,중국페어스케이팅선수선쉐(申 雪), 자오훙보(趙宏博)는 나를 피겨스케이 팅에 정말 반하게 만들었다. 2003년 미국 워싱턴 D.C 세계 피겨선수권 대회 때, 오 페라 투란도트의 유명한 아리아‘네순 도 르마(Nessun dorma, 공주는 잠 못 이루 고)’의 마지막 소절에 맞추어 완벽한 플레 이를 선보인 선쉐와 자오훙보는 서로 부둥 켜 안았고, 관중들은 모두 기립박수를 쳤 다. 선쉐-자오훙보 조는 완벽하게 역전에 성공해 두번째 세계 선수권대회 금메달을 차지했다.투란도트곡과이에어울리는감 동적연출은내마음속으로깊게파고들었 다. 그때 이후 나는 이런 아름다움과 힘이 완벽하게 결합된 피겨 스케이팅에 완전히 빠져들었다. 그때부터TV방송에피겨스케이팅대 회가나올때마다나는신나게시청하곤했 다. 당시는 인터넷이 막 보급되기 시작했 던 때라 나는 시간이 날 때마다 피겨 스케 이팅관련기사와대회정보를인터넷을통 해 자주 접할 수 있었다. 나는 자연스럽게 피겨 스케이팅에 대한 이해도가 높아갔다. 점점 더 많은 중국 내외의 피겨 스케이팅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China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