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전도 실천도 들끓는 포전에서

Rodong Sinmun - - 첫 페이지 - 본사기자 윤 용 호

올해에 경제건설과 인민생활 향상을 위한 투쟁에서 농업을 주타격방향으로 확고히 틀어쥐 고나갈데 대한 당의 높은 뜻을 받들고 문덕군의 일군들이 들끓 는 포전에 나가 씨뿌리기전투를 작전하고 내밀어 알곡생산목표 를 점령할수 있는 튼튼한 담보 를 마련해가고있다.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지적하시였다. 《농촌경리부문에서 지대 별,필지별특성과 농작물의 생물학적특성에 맞게 품종을 배치하고 제철에 씨를 뿌리도 록 하여야 하겠습니다.》

경애하는 원수님께서 전국농 업부문분조장대회 참가자들에 게 보내주신 력사적인 서한에서 제시된 전투적과업을 결사관철 할 결의로 군일군들의 가슴가슴 은 세차게 끓었다.그들은 과학 농사의 열풍을 세차게 일으키는 데 알곡증수의 예비가 있다는것 을 다시금 깊이 새기며 씨뿌리 기작전과 지휘를 사무실에서가 아니라 들끓는 포전에서 하기 위해 현실속으로 들어갔다.

-현실속에 들어가 씨뿌리기 전투승리의 열쇠를 찾아쥐자. 군일군들은 이런 각오를 안 고 군안의 모든 포전들을 발 이 닳도록 뛰여다니며 농장일 군들뿐만아니라 오랜 농장원 들도 만나 지난 시기 씨뿌리 기에서 얻은 좋은 경험들을 알아보고 분석하였다.그 과정 에 올해농사에서 장훈을 부를 수 있는 혁신적인 방도들을 찾아내고 실천해나갔다.이것 이 은을 내여 군안의 모든 농 장들에서 씨뿌리기를 과학기 술적으로 하기 위한 된바람이 불고있다. 그러면 이곳 일군들이 씨뿌리 기에서 중시한것은 무엇인가. 우선 종자처리를 과학기술적 으로 하기 위한데 힘을 넣은것 이다. 일군들은 군안의 모든 농장들 에서 류산철용액으로 소독한 종 자에 진흙을 바른 다음 비닐박 막안에서 태양열을 리용하여 싹 틔우기를 하도록 하였다. 지난 시기 여러 농장에서 이 방법을 받아들인 결과 종자처리 에서 로력과 자재를 절약할수 있었다.더우기 싹트는 속도가 빠르고 싹트는률도 높아 모를 튼튼히 키울수 있었다. 일군들은 농장들에서 이 방법 을 받아들이도록 하기 위한 사 업을 적극적으로 밀고나갔다. 종자처리에 필요한 류산철을 제때에 보장해주기 위한데 힘을 넣는것과 함께 작업을 철저히 주체농법의 요구대로 하도록 요 구성을 높이였다.

특히 이 방법을 받아들이는데 서 온도보장이 중요한것만큼 기 술일군들을 과학기술적으로 준 비시키기 위한 사업에 각별한 힘을 넣었다.

군에서는 농장기사장과 작업 반기술원들을 대상으로 보여주 기사업을 조직하고 농장들에서 는 이것을 맡아할 농장원들의 기술기능수준을 높이는 문제에 힘을 넣도록 하였다.

이와 함께 종자처리에 나노살 균제를 받아들이기 위한 사업에 도 힘을 넣었다.

결과 모든 농장들에서 종자처 리를 과학기술적으로 하여 벼모 를 튼튼히 키울수 있는 담보를 마련할수 있었다. 일군들이 다음으로 힘을 넣 은것은 실리가 큰 모기르기방 법을 적극 받아들이도록 한것 이다.그중의 하나가 영양알모 도입이였다.영양알모는 어린 뿌리들이 영양흙을 가지고 포 전으로 나가기때문에 모살이 기간이 없으며 모기르는 기간 도 짧았다.

또한 모판면적을 일반랭상모 에 비해 훨씬 줄일수 있기때문 에 모판만들기,모기르기,모뜨 는데 필요한 로력을 절약할수 있었다.

뿐만아니라 종자,비닐박막, 살초제,비료를 적게 쓰면서도 소출을 높일수 있었다. 지난 시기 많은 단위들에서 영양알모를 리용하여 정보당 알 곡수확고를 훨씬 높인 사실을 확인한 일군들은 그것을 받아들 이기 위한 사업을 적극 밀고나 갔다.

여기서 일군들이 잘한것은 영 양알모를 처음 받아들이는 농장 일군들과 농장원들에게 그 우월 성과 기술적요구를 알려주는 사 업을 방법론있게 한것이다. 그 실례의 하나가 록화물을 리용한것이였다.

일군들은 여러 단위에서 영양 알모를 리용하여 정보당 수확고 를 높인 실태를 구체적으로 기 록한 록화물을 농장,작업반별 로 시청하도록 하였다.그리고 이 방법을 받아들이는데서 제기 되는 문제들을 알기 쉽게 해설 해주기 위한 사업을 적극 밀고 나갔다.

일군들은 이것으로 그치지 않 고 군의 실정에 맞게 작성한 기 술지도서를 만들어 농장들에 내 려보내주었다.그리고 보여주기 사업을 여러가지 형식과 방법으 로 진행함으로써 농장일군들과 농장원들이 원리적으로 보다 깊 이 인식하도록 하였다.

이와 함께 농장기술일군들이 영양알모를 받아들여 성과를 거 둔 단위들에 가서 배워오도록 하였다.

이렇게 하니 군안의 모든 농 장일군들과 농장원들이 영양알 모의 우월성을 잘 알고 씨뿌리 기에서 과학기술적요구를 철저 히 지켜나가게 되였다. 일군들은 이런 조건에 맞게 벼모판종합영양제생산기지를 튼튼히 꾸리고 필요한 원료들을 제때에 보장해주어 그 생산을 늘이도록 하였다.그리고 농장 들에서 자체의 힘으로 벼모판종 합영양제를 생산하도록 하는데 도 관심을 돌렸다.

이를 위해 매 농장에서 2~3 명의 농장원들을 벼모판종합영 양제생산에 망라시켜 실천을 통 해 배우도록 하였다.

이밖에도 일군들은 모종류에 맞게 모내는기계를 개조하기 위 한 사업도 예견성있게 내밀었 다.모내는기계개조에서 앞서나 가고있는 룡림협동농장을 본보 기로 내세우고 모든 농장들에서 따라배우도록 하였다.

올해농사에서 장훈을 부를수 있게 씨뿌리기를 과학적으로 작 전하고 내밀고있는 군일군들의 전투적인 일본새로 하여 지금 모든 농장들에서 혁신의 불길이 타오르고있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Democratic People's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