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족의 보검,통일조선의 국보

Rodong Sinmun - - 첫 페이지 -

◇ 우리 공화국의 무진막강한 전쟁억제력은 반공화국고립압살책동에 미쳐날뛰는 내외호전 광들에게 무서운 공포를 안겨주고 자주적운명 개척을 위해 일떠선 온 겨레에게는 무한한 신심 과 용기를 북돋아주고있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 우리의 핵은 통일조국의 륭성번영을 영원히 담보하는 민족공동의 귀중한 재부입니다. 》

해내외의 각계각층 동포들은 우리의 전쟁억 제력을 미국의 핵전쟁기도를 물거품으로 만들 며 나라의 평화와 민족의 안전을 굳건히 담보해 주고 조국통일과 민족번영의 넓은 길을 열어나 가는 만능의 보검,통일조선의 국보로 열렬히 찬양하고있다.

남조선의 한 인터네트신문은 미행정부가 새 로운 병진로선을 내세운 우리 공화국의 초강경 자세와 관련하여 외교적노력밖에는 다른 대안 이 없다는 립장을 취하고있다고 하면서 이렇게 썼다. 《국제문제전문가들은 조선이 미국본토를 공격할수 있는 강력한 핵억제력과 군사적힘이 없다면 과연 군사초대국이라고 자부하는 미국 이 조선과 무력대결을 피하고 외교적노력쪽 으로 가닥을 잡았겠는가고 하면서 꼬리를 낮추 고도 허세를 부리는 오바마행정부를 비난하고 있다.》

해내외의 광범한 동포들이 미국의 무분별한 핵전쟁도발책동을 단호히 짓부시며 조선반도의 평화와 민족만대의 무궁번영을 담보하는 우리 의 자위적전쟁억제력에 대해 크나큰 긍지와 자 부심을 느끼고있는것은 너무도 당연하다.

◇ 우리의 선군정치와 자위적인 전쟁억제력 은 나라의 자주권과 민족의 안전을 가장 믿음직 하게 수호해주는 위력한 애국의 보검이다.

세계의 그 어디에도 우리 민족처럼 외세에 의 하여 근 70년동안이나 분렬의 고통과 항시적 인 핵위협에 시달려온 민족은 없다.미제침략군 의 남조선강점으로 우리의 강토가 둘로 갈라졌 고 미국의 대조선적대시정책에 의해 조선반도 핵문제가 산생되였다. 지금 이 시각도 미국은 핵추진잠수함을 비롯 한 숱한 전쟁장비들과 침략무력을 남조선에 투 입하고 북침을 노린《독수리》합동군사연습을 발 광적으로 벌려놓고있다. 하지만 그것은 강력한 전쟁억제력을 갖춘 백두산혁명강군앞에서는 한갖 허세에 지나지 않는다.우리가 지구상 그 어디든 침략의 본거 지를 송두리채 날려보낼수 있는 믿음직한 수단 을 가지고있는 한 제아무리 오랜 침략력사와 세 계최대의 핵무기고를 자랑하는 미국이라도 감 히 어쩔수 없다.한세기전 렬강들의 각축전장이 였던 조선반도의 지정학적구도는 완전히 달라 졌으며 미국이 핵몽둥이를 휘두르며 우리 민족 의 운명을 롱락하던 시대도 영영 지나갔다. ◇ 외세의 침략책동을 물리치고 민족의 자주적 운명개척의 밝은 앞날을 열어주는 우리의 선군 정치와 자위적핵억제력을 적극 지지옹호하는것 은 온 겨레의 성스러운 민족적의무이다. 주먹이 약하면 그 주먹으로 눈물을 닦게 된 다는 말도 있듯이 자기를 지킬 힘이 없으면 망 국노의 운명을 면할수 없다.순간도 약화시킬수 없고 억만금과도 바꿀수 없는것이 전쟁억제력 이다.우리 민족은 평화와 통일을 원하지만 그 것은 이 땅에 침략적인 외세가 남아있고 적대세 력의 핵전쟁도발책동이 계속되는 한 저절로 이 루어질수 없다. 해내외의 각계층 동포들은 사상과 리념,정견 과 신앙의 차이를 뛰여넘어 제국주의침략세력의 도전을 끝장내고 조국통일을 이룩하기 위한 확 고한 담보인 우리의 선군정치와 강력한 전쟁억 제력을 한마음한뜻으로 지지해야 하며 그의 믿 음직한 보호밑에 북남관계개선과 자주통일을 이 룩하기 위한 애국투쟁을 더욱 힘차게 벌려나가 야 한다.바로 그 길에 우리 민족의 영원무궁한 미래가 있다.선군의 빛발아래 통일되고 부강번 영하는 조국의 창창한 래일을 확신하며 자주적 운명개척을 위해 힘차게 투쟁해나가는 우리 민 족의 앞길을 가로막을 힘은 이 세상에 없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Democratic People's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