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반기집값소폭하락”

감정원,거래량은24.7%감소전망

AJU Business Daily - - 첫장 - 김충범기자 acechung@

올 하반기 주택시장은규제강화와보유세인상등의영향으로매매가격이하향안정세를보이고거래량은급감할것으로전망됐다.

한국감정원 부동산연구

원은 12일 ‘2018년 상반기부동산시장동향및하반기

전망’세미나에서올하반기주택매매거래량이 37만건으로 전년 대비 24.7%감소할것으로예측했다. <관련기사 2면>

감정원은 하반기 전국 주택가격이 0.1% 하락할 것으로 예측했다. 수도권 주택가격은 0.2% 오르겠지만, 지방은 -0.9%로 크게 떨어질 것으로분석했다. 감정원은 특히 다주택자 양도세 중과및 보유세 개편안 등 정부 규제가 강화되면서 매매시장관망세가짙어질것으로관측했다.

채미옥 한국감정원 부동산연구원장은 “올 하반기 주택시장은 정부 규제정책, 금리인상 가능성, 공급증가 등가격 하방 요인이 복합적으로 작용할것”이라고 진단했다.

주택시장연간변동률은 0.4%의 상승세를보일것으로추산했다.이는수도권일대가상반기 1.5%로비교적높은상승률을기록한데따른것이다.

감정원은 연간 주택거래량이 81만건으로 작년보다 14.9% 감소할 것으로 예측했다. 거래량이상반기에는 44만건을 기록했지만, 하반기에는 37만건에그칠것으로내다봤다.

전세시장의 경우, 실수요가 많은 지역은 수요가 증가하겠지만 전국적으로는 신규공급이 대거쏟아져약세를면치못할것으로분석했다.

감정원은 올 하반기 전세시장이 수도권-0.9%, 지방 -1.0% 등 전국 -1.0%로 마이너스변동률을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다. 입주물량이집중된 수도권 외곽 및 지방 일부 지역은 전세물건이 쉽게 해소되지 못해 하락세를 나타내고,경우에 따라서는 역전세 현상까지 발생할 것으로 전망했다.

채미옥 원장은 “올해 하반기 주택 매매시장은입주물량 증가, 지역산업 경기침체, 금리인상 압박및 보유세 개편 등으로 매수심리가 위축되고있다”며 “수도권은 안정세가 유지되나 주택공급이 증가하는 지역이나 산업 경기가 침체되는 지역은 가격 하락세가 확대되는 등 지역별 차별화현상이확대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