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경집LG하우시스대표“살빼고근육붙여라”

신입사원대상CEO특강서“불확실성없애고기회찾아야할때”

AJU Business Daily - - 산업 - 윤정훈기자

“기회요인을 더욱 강화하고 불확실한요소들을제거함으로써살을빼고근육을붙이는시기로삼아야한다”

민경집 LG하우시스 대표(사진)가 상반기 신입사원 24명과 모인 자리에서 꺼낸말이다.

12일 LG하우시스에 따르면 민 대표는최근 서울 중구 LG하우시스 인재개발센터에서가진 ‘CEO 특강’에서 “긴 인생에서개인이 계속 발전하려면 끊임없는 자기계발이가장중요하다”고 당부했다.

민 대표는 현재 회사의 업황이 힘들지만 이 속에서 기회를 발견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그는 “현재 회사의 사업영역과 연결된자동차, 건축 분야의 경기가 좋지 못하지만 기회는 있다”며 “차별화 제품을 다수확보한 자동차 부품 사업의 국내외 수주와 화재 안전기준 강화에 따른 코팅 유리와 단열재 시장의 성장, 미국 이스톤 사업의 성장 등에서 기회를 찾으라”고 강조했다.

신입 사원 교육과정으로 마련된이날 특강에서 민대표는 LG하우시스의 경영이념과비전 등을 공유했다. 그는 자신의 회사 생활 경험담과성공스토리를 언급하며, 앞으로 회사생활을잘해나갈수있도록신입사원들에게조언을아끼지않았다.

상반기 신입사원들은 이달 내 교육을마치고 서울과 울산 등 각 사업부와 공장, 디자인센터등에배치돼근무하게 된다.

민 대표는 “우리는 영업-개발-생산이유기적으로 연결돼 시장에서 어떤 경쟁사도 따라올 수 없는 독보적인 제조역량을확보해야 한다”며 “지금 있는 자리에서 완전히존재하고최선을다하는자세로임해달라”고 말했다.

한편 LG하우시스는 지난 1분기 매출액이 7785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4.1% 증가한 반면 영업이익은 149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56% 감소했다. 부진한 실적으로인해 주가도 2012년 이후 6년 만에 6만원대로주저앉았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