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조선해양LNG선­2척수주

4400억규모…하반기들어13척따내

AJU Business Daily - - 산업 | BUSINESS - 석유선기자stone@

한국조선해양이액화천­연가스(LNG)선 2척을4400억원에 수주했다. 이로써하반기들어수주 실적이LNG선 6척을 포함해총 13척, 14억달러로늘었다.

현대중공업그룹의한국­조선해양은12일 대한해운과 4400억원 규모의 LNG선 2척 건조계약을체결했다고­13일 밝혔다.

이번수주 선박은 17만4000㎥급으로 울산현대중공업에서건­조해2023년 하반기인도할예정이다. 이후 쉘(Shell)사에 용선용으로투입된다.

한국조선해양은지난달­30일해외선주사2곳­과 LNG선 4척건조계약도 맺었다. 이는 올해한국조선업계의첫­LNG선수주였다.

한국조선해양이이번에­수주한선박은이중연료 추진엔진(X-DF)과 질소산화물 저감장치(SCR)가 탑재됐다.온실가스배출량이적고­공기윤활시스템과LN­G재액화기술도적용됐­다.

한국조선해양은 하반기에 LNG선 6척, PC선 6척, 여객선(RO-PAX) 1척 등 13척, 14억2000만 달러어치를수주했다.

한국조선해양 관계자는 “세계 선박시장 침체속에서고부가가치­선 수주를 이어가고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면서 “LNG선 관련다양한 논의를 진행하고 있는 등 향후 추가수주를위해최선을­다하겠다”고말했다.

[사진=한국조선해양 제공]

현대중공업이 건조한 LNG선이 시운전하고 있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