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약성적부담됐나

AJU Business Daily - - 금융/증권 | MONEY A& STOCK - 홍예신기자yeah@

제이알글로벌리츠주가­부진김성현KB證대표,장내매수

지난 7일 상장한 제이알글로벌리츠가 부진한

주가를 이어가는 가운

데김성현 KB증권 대표

가 해당 주식을장내매

수하면서 업계 이목을

받고 있다. KB증권은 메리츠증권과 함께 제이알글로벌리츠의상­장을

추진한 주관사로, 해당 주식의기관투자자 대상 청약률은 18.47, 일반투자자 경쟁률은 0.23대1로부진한성적­을기록했다.

13일금융투자업계에­따르면김성현대표는지­난7일과 11일이틀간 3만8266주를 장내매수했다.매수금액은약 1억8000만원수준­이다.제이알글로벌리츠의공­모가는 5000원으로 지난7일상장직후 4700원의시초가를­기록한뒤공모가를하회­하는주가를기록중이다.

업계에서는 상장을 주관했던 증권사 대표가 상장 후 해당 기업을 장내매수를 하는 경우는이례적이라고평­가했다.부진한청약이나주가가 부담으로다가와 주가 부양 의지를 나타낸것이아니냐는것­이다.

한업계관계자는“제이알글로벌리츠의경­우 업계주목을 받았지만, 일반청약 경쟁률이0.23대 1을 기록하는 등 어찌보면 참혹한 청약성적표를받았다”며“공모가보다낮은시초가­를 형성하고 주가가 부진한 것이부담으로다가왔을­수도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김 대표의경우 주가 부양 의지나 좋은 상품이라는 것을 시장에증명하고 싶어매매했을 것”이라며“내부사정은알기힘드나 IB부문을이끌면서청­약부진, 주가약세등이이유가되­지않았을까싶다”고 덧붙였다.

실제지난달 실시된 기관투자가 대상 수요예측에서 제이알글로벌리츠는 올해 공모리츠수요예측가운­데가장낮은 18.47대 1의경쟁률을 기록했다. 일반투자자 대상 청약에서0.23대 1이라는 부진한 청약경쟁률을 기록하기도 했다. 청약이부진하자 KB증권과 메리츠증권은일반청약­에서발생한대량의실권­주를3개월간보유하고­있기로합의한상태다.

김성현KB증권대표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