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별의원인김정민의변심이냐S씨의거짓말이냐

Ilgan Sports - - 연예 - 황소영기자

주장, 김정민을 상대로 7억원대 손해배상청구소송을제기했다.

김정민은 “결혼을 전제로 만나게 되던어느날부터그분은수없는거짓말과여자문제들이 있었다. 결혼할사람이아니라고판단했을때부턴협박과폭언이시작됐다”면서‘결별의귀책사유가S씨에게있다’고맞서고있다.

쟁점2.협박

S씨는 “김정민의 행동에 화가 나서 ‘내돈을돌려 달라’는 내용의문자를 보냈다.그런데그문자를물고늘어지며내가협박했다고 주장하고 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에대해김정민은“처음이별을통보한후 2년의세월동안협박과폭언을들어야했다”면서 자신이 살기위해법의도움을 요청한 것이라고 말했다. 김정민의 법 률대리인은 “협박에 못 이겨 헤어지는 조건으로S씨에게1억원을줬고그동안선물받았던모든것을돌려줬다”고덧붙였다.쟁점3.피해금액10억원

김정민측은“1억원및선물을모두되돌려줬지만그동안의교제비용10억원을내놓으라는수많은협박과폭언에 시달렸다.상대방이주장하는금액은터무니없다.이협박들은공갈및공갈미수에해당해협박행위를중단할것을요청했다”고전했다.

S씨 측은 10억원 중 7억원에 대한 손해배상청구소송을한 상황이다. 그는 “피해자가 나뿐이 아니다. 소송에서 모든 것을밝혀 억울함을 풀겠다”고 강조했다. 김정민측은“막연한주장이아니라이를입증할상세내역이나구체적인증빙자료를법원에제출하라”는입장이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