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박은신,신한동해오픈1R언더파친다g 71.78%

Ilgan Sports - - NEWS - 골프토토스페셜26회차신봉근기자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인천3연전’가운데그두번째대회인신한동해오픈이이번주에열린다.

국내골프팬들은‘KPGA신한동해오픈1라운드’에서박은신(27)의언더파가능성을가장높게내다본것으로나타났다.

체육진흥투표권 수탁 사업자인 케이토토(www.ktoto.co.kr)는 14일 인천청라지구의베어즈베스트청라GC에서 열리는KPGA코리안투어신한동해오픈1라운드를대상으로한골프토토스페셜26회 차에서전체참가자의 71.78%가 박은신의 언더파 활약을 예상했다고 밝혔다.

4번 선수 변진재(69.84%)와 6번 선수 김승혁(67.07%), 3번 선수 최진호(65.41%), 1번 선수 이정환(62.37%)이60% 이상의 언더파 확률을 기록한 가운데 나머지 맹동섭(56.71%)과 이형준(54.63%)도 50% 이상의 언더파 확률을보여눈길을끌었다.

또 지정 선수별 1라운드 예상 스코어에서는 박은신(33.39%)과 변진재(30.13%),김승혁(28.99%), 이정환(27.83%), 최진호(25.01%)의 3~4언더파 예상이1순위를 차지하며 선전할 것으로 예측됐고, 맹동섭 (29.27%)과 이형준(28.95%)은 1~2언더파가1순위를차지했다.

골프토토스페셜게임은지정된 5명 혹은 7명의 프로골퍼의 1라운드 타수대를맞히는방식으로 진행된다. 타수대는 5언더파 이하, 3~4언더파, 1~2언더파, 0(이븐파), 1~2오버파, 3오버파이상등총6개구간으로구성되며 1라운드 최종타수대를모두 맞힌 사람에게는 해당 회의 배당률에다 베팅 금액을 곱한 만큼 적중상금이지급된다.

이번골프토토스페셜26회차게임은13일 오후 9시50분에 발매를 마감하며, 1라운드가모두종료된뒤에결과가공식발표된다.

골프토토게임의경우선수의개인상황과현지사정으로대상선수가변경될수있기때문에게임에참여하기전에반드시지정선수를확인해야한다.

한편 이 대회는 군 복무를 마친 배상문(31·캘러웨이)이 출전해 국내 골프팬들의큰 관심을 끌고 있다. 2018시즌 미국프로골프(PGA) 투어복귀를앞두고있는그는KPGA 코리안투어 3승과 원아시아투어 2승 그리고 일본프로골프투어(JGTO) 3승등을기록하고 있다. 이후 PGA 투어에진출한뒤 2013년바이런넬슨챔피언십, 2014년 프라이스닷컴 오픈 클래식에서 2승을거뒀다.

미국프로야구밀워키브루어스투수제리드휴지스(오른쪽)가미국위스콘신주밀워키밀러파크에서열린피츠버그파이어리츠와메이저 리그홈경기6회초홈으로돌진하는조시벨을태그아웃시키고있다. 밀워키(미국위스콘신주)로이터=연합뉴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