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갑질g 할퀸자리상처는여전했다

Ilgan Sports - - ILGAN ENTERTAINMENT -

올상반기‘갑질’논란이프랜차이즈업계를덮쳤다.피자업계큰손인미스터피자를비롯해피자헛,치킨업체호식이두마리치킨등이갑질로소비자들의거센비난을샀고당국의수사도받았다.지금은잠잠해진상태지만후폭풍은계속되고있다.경영진이걸리거나회사가매각되는등업체들이큰변화를맞았다.그러나갑질로피해를본점주들의상황은여전히개선되지않고있다.

미스터피자,경영진대대적인물갈이…꼼수의혹도

12일미스터피자운영사인MP그룹에따르면가맹점주들에게갑질한의혹으로구속된정우현전MP그룹회장에이어아들인정수민부회장도경영에서손을떼기로했다.

MP그룹은오는10월27일서울서초구본사에서임시주주총회를열고새대표와사내이사를선임하는안건을의결할예정이다.

오너일가뿐아니라경영진인사내·외이사들도전격교체된다.정전회장과함께업무방해혐의로불구속기소된최병민대표이사가자리에서물러난다. MP그룹은최대표뒤를이을후임으로이상은MP그룹북경법인장을신임대표로선임한다.

사외이사도기존1명에서2명으로늘린다. MP그룹은임시주총에서차병직법무법인한결변호사와김중규호서대학교글로벌창업대학원교수를사외이사로이름을올릴예정이다. MP그룹은사외이사가위원장을맡는투명경영위원회도신설한다.

업계에서는MP그룹이상장폐지위기를면하고코앞으로다가온국회국정감사에대응하기위해오너일가의퇴진을결정한것으로보고있다.

MP그룹관계자는“검찰수사와재판이진행되는상황에서그룹내대대적인쇄신을해야된다고판단했다”고말했다.

MP그룹의경영상황은갈수록악화되고있다. 올상반기동안매출액은 750억원으로 전년같은기간770억원보다 2.6% 줄었다.영업이익은더 심각하다.올상반기영업이익은7001만원으로지난해 7억5486만원에서90.7%나급감했다.반기순손실도올해22억원으로전년2억원에서10배이상늘었다.

정전회장은지난6월점주들에게광고비를전가하고치즈등물류비를지나치게많이받았다는혐의등으로논란을일으키며회장직에서사퇴했다.하지만검찰은지난7월정전회장을91억7000만원의회삿돈을횡령하고MP그룹과비상장사에 64억6000만원의손해를떠넘긴혐의로구속기소했다.

이날서울중앙지법에서는정전회장등피고인4인에대한2차공판준비기일이열렸다.이번공판준비 를끝으로조만간정전회장에대한본재판이열릴예정이다. 주인바뀐한국피자헛…점주,마진율조정될까전전긍긍

부당한가맹비(어드민피)로점주들을눈물흘리게했던한국피자헛은투자회사에매각됐다.

미국본사인염브랜드는지난1일한국피자헛의지분100%를오차드원에팔았다고밝혔다.

오차드원은인수·합병(M&A)등을전문적으로하는투자회사인케이에이치인베스트먼트의자회사로,자본금은5000만원수준으로알려졌다.업계에서는한국피자헛이실적부진에갑질논란까지겹치면서결국매각에나선것으로보고있다.

한국피자헛은지난 2013년 이후계속적자다. 2013년영업손실이 2억3692만원을 기록한이후 2014년 7억2600만원, 2015년 206억7900만원으로 손실폭이해마다커지고있다.

한국피자헛의매각은지난 2015년부터 논란이돼

왔다.당시가맹점주들은서울강남구에있는피자헛본사앞에서‘먹튀매각을반대한다’는집회를진행했지만본사측은‘사실무근’이라고부인해왔다. 2년사이에말이180도바뀐것이다.투자회사를본사로맞은점주들은걱정이이만저만이아니다.당장수익창출을목표로하는투자회사로넘어간이상향후점주들에게우호적인정책이내려오진않을것이라는우려다.

노모가맹점주는“점주들은저급한식자재로바뀐다든지,유통마진율이조정된다는등에대해걱정하고있다”며“앞으로인건비인상등으로힘들어질것으로보이지만이런내용을의논하고상생할수있는회사인지의문”이라고말했다.한국피자헛은가맹점주들에게부당한어드민피를요구해물의를빚었다.지난2003년부터구매·마케팅등지원명목으로계약서에없는어드민피를받아왔다.도입당시월매출의 0.34% 였던어드민피는2012년5월부터는0.80%까지치솟았다.

이와관련해가맹점주들이낸두건의재판에서법원은어드민피가부당하다며점주들의손을들어줬다.

호식이두마리치킨은최호식전회장의직원성추문사건이후상황이더욱악화일로다.

최전회장은지난6월 20대여직원과함께서울강남구청담동일식집에서식사를하면서부적절한신체접촉을하고호텔로강제로끌고가려고한혐의를받았다.

애초에경찰은최전회장을구속수사할예정이었으나검찰에서이를기각하면서상황은어느정도잠잠해졌다.

하지만매장의어려운상황은계속되고있다.한점주는“아무것도바뀐것이없다.매출도떨어졌던상태그대로”라며“본사에서도회장이슈로피해를본데대해어떤언급도하지않으며보상안도없다”고하소연했다.

이에점주들이스스로살길을도모하고있다.점주70여명은최근자체적으로가맹점주협의회를구성했다.

과거치킨업체에도점주협의회가있었으나2008년본사갑질문제를지적한뒤보복에시달리며협의회가하나둘사라졌다. 10년만에치킨업계가맹점주협의회가생겼다. 조은애기자

경영진교체,투자회사매각등상황바뀌어도 매출감소지속등가맹점주들상황개선안돼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