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네민박인기에도이효리·아이유개런티그대로인까닭은

Ilgan Sports - - NEWS - 김연지기자

JTBC ‘효리네 민박(사진)’의 인기가 치솟고 있지만,이효리와아이유의개런티는프로그램에출연하기전수준에멈춰있다.

‘효리네민박’이회를거듭할수록화제를모으는가운데출연자인이효리와아이유에대한관심도더 뜨겁다.스타딱지를내려놓고, 100%리얼한모습을보여주면서옆집언니이자여동생같은친근한이미지가더해져호감도까지상승했다.하지만인기와호감도의상승곡선이광고개런티와정비례하지않고 있다. 이효리는상업광고를더이상찍지않겠다고선언했던4년전개런티인 7억원에 멈춰 있고, 아이유도여전히 1년기준6억원의개런티로책정돼있다.대박난드라마속주인공을맡은배우들의몸값이드라마의인기와함께수직상승하는것과비교했을때이해되지않는대목이다.

이유는뭘까.이효리는4년전공언한상업광고지양방침을고수하고 있다. 당시이효리는채식을하고유기동물보호에앞장서면서동물실험을하는한화장품 광고에 출연하는 게 이율배반적이라고 생각했다.또 자신이 실제로 사용하지않는 제품의 모델을 맡아 홍보한다는것도솔직하지않은모습이라고생각해상업광고를더이상찍지않겠다고 했다. 당시이효리의광고개런티는1년기준7억원대였다.이후상업광고를찍지않았기때문에4년 전개런티에서아무런변화가없는것이다.

광고계관계자는 “스타들의 개런티는가장마지막으로찍은광고에서받은 기준이다. 거기에서조정이이뤄지는데 이효리는 상업광고를 아예 찍지 않기 때문에개런티가7억원으로책정돼있는것”이라며 “사실‘효리네 민박’이 잘됐고,한동안광고를안했다는 희소성, 또여전히광고주들이찾는유명인이라는점때문에 7억원 이상도받을수 있다. 하지만계약이진행된게없기때문에7억원이라고할수 있다”고 설명했다.

아이유는이효리와다소다르다.프로그램의흥망성쇠와무관하게아이유의고유이미지때문에개런티가정체돼있다는게광고계관계자들의설명.

광고계관계자는“아이유는 화려한이미지나패셔니스타이미지가다른톱스타들에비해 부족하다. 광고계에선화려한이미지가많을수록모델개런티가올라간다. 따라하고 싶고, 똑같은걸사고싶은소비욕구를불러일으키기때문”이라면서 “남녀노소불문한대중성을가진이미지를필요로하는광고도물론많지만, 화려함을강조한패션뷰티쪽광고보다상대적으로개런티가 낮다. 아이유는귀여운이미지가더많고, 실력파가수이미지가확고한데이는개런티를올리는데주요한요인이되지 않는다. 여자연예인을통틀어최고의몸값을받는전지현이나가수겸배우출신수지의개런티가계속올라가는이유는패셔니스타이미지가있기때문”이라고분석했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