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안방은든든하신지요

Ilgan Sports - - 전면광고 - 올시즌 부각된강팀의조건, 좋은포수 법칙내년에도이어져배중현기자

강팀의조건중하나는좋은‘포수’보유다.올시즌메이저리그월드시리즈우승팀휴스턴은브라이언맥캔(33) 영입 효과를 봤다. 맥캔은일발장타와리더십을갖춘안방자원이다.지난해 11월에 단행된트레이드때뉴욕양키스에서영입돼휴스턴의 창단 첫 우승 조각이 됐다.일본에선소프트뱅크가신예포수카이 타쿠야(25)를 앞세워 재팬시리즈에서우승을차지했다.타쿠야는오는 16일부터열리는아시아프로야구챔피언십 2017 대표팀의와일드카드로 차출된 유망주다. 한국에선KIA가시즌중트레이드로영입한 김민식(28)의 활약에 힘입어 8년 만에한국시리즈를품에안았다.

2018년 프로야구화두중하나도역시 포수다. 각 팀마다 어떤 방법으로포수파트를끌고나갈지관심이쏠린다. ‘디펜딩챔피언’ KIA는전력손실이없다. ‘군필듀오’김민식-한승택 체제로 시즌을 치른다.지난4월SK와트레이드때영입한김민식은KIA로이적뒤빠르게팀에 녹아들었다. 데뷔 첫 포스트시즌을 소화했지만 한국시리즈에서안정적인 리딩과 블로킹으로 우승에 일조했다. 쉴 틈도 별로 없이 지난 7일 일본오키나와마무리훈련에 합류했다. 1군 주전급선수들은모두국내서훈련하지만자청해일본으로넘어갔다.그는출국전 “힘든거따질때가 아니다. 기회가왔을때잡아야 한다. 시즌중에생각했던것이다”고말했다.

한국시리즈에서패한두산도안방전력은고스란히유지한다.국가대표포수양의지와백업박세혁체제로2018시즌을소화할것으로보인다. 2010년부터 주전으로도약한양의지가 시즌 뒤 FA(프리에이전트)자격을취득할예정. FA를앞두고성적이반등하는,이른바‘FA로이드’를기대할수있다.

이홍구가 입대를 준비 중인 SK는이재원-이성우체제로개막전을 준비한다. 상무야구단에서전역한이윤재와넥센에서방출된뒤테스트를통해영입한임태준정도가뒤를받칠 예정이다. SK도 두산과마찬가지로주전포수이재원이 2018시즌뒤FA가된다.올시즌에극심한부진을보인이재원은일본가고시마마무리훈련에서재도약을준비하고있다.

롯데는 주전 포수 강민호와FA(프리에이전트)협상을이어가고 있다. 2013년 겨울 4년 총액 75억원에 FA 계약을한 강민호는 개인 두 번째 FA 자격을 취득했다.롯데는 강민호가 빠질 경우 김사훈과 나종덕 등으로 안방을 채워야하는부담이있다. ‘잔류’를 1차목표로협상테이블을차렸다. NC는 상황이 더 급박하다. 주전 포수김태군의 경찰 야구단 입대가 9일최종 확정되면서 세대교체가 불가피하게 됐다. ‘마이너리그 유턴파’ 신진호와 1군에서 통산 106경기를 뛴 박광열이 선두 주자. 2차드래프트에서 포수를 영입할 수있지만 일단 자체 수혈로 가닥을잡을예정이다.

이 밖에 삼성은 최경철이, kt는윤요섭이각각은퇴를선택했다. 한화도베테랑차일목이은퇴를고심중인 상황. LG와넥센은별도의이탈없이유강남-정상호,박동원-김재현조합으로시즌을준비할것으로보인다.

지난달11일경남창원시마산야구장에서열린프로야구준플레이오프3차전NC다이노스와롯데자이언츠의경기에서NC포수김태군이롯데3루주자전준우를태그아웃시키고 있다. 연합뉴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