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통령“한·미FTA폐기언급은성급하고우려할만한일”

뉴욕방문앞두고CNN인터뷰흥남철수빅토리호선장안장된세인트폴수도원신부간담회초청

JoongAng Ilbo - - 종합 - 뉴욕=심재우특파원, 기자jwshim@joongang.co.kr

문재인대통령은 14일 최근도널드트럼프미국대통령이트위터에한국의대북정책을비판하는글을올린데대해“트럼프대통령이말하고싶었던것은북한의핵도발에대해미국과한국은물론이고,중국과러시아까지도다단호하게경계해야한다는점을강조하기위한것이라고생각한다”며 “(한·미는) 큰방향에대해서는완전히일치하고있다”고말했다.

유엔총회참석을위해18~21일(현지시간)미국뉴욕을방문하는문대통령은이날CNN과의인터뷰에서“(대북문제에 서양국간)입장의차이가크게있다고생각하지않는다”며이같이말했다.고고도미사일방어(THAAD·사드)체계배치에대한중국의보복을두곤“중국이당대회를앞두고있는현상황에서사드문제에대한관심을바꾸는데에는어려움이있을것이라고이해를한다”며“차근차근길게내다보면서중국과의관계를복원해가겠다”고했다.

트럼프대통령이최근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폐기”를언급한데대해선“미리부터부정적인평가를한다거나‘폐기’를얘기하는것은성급한일이고우려할만한일”이라고했다. 문대통령은뉴욕에서흥남철수작전의주인공들과인연을이어간다. 13일(현지시간)뉴저지주뉴턴에있는세인트폴수도원에따르면,문대통령은방미첫날맨해튼에서열리는동포간담회에서이수도원의사무엘김주임신부등10여명을초청한다.수도원은1950년흥남부두에서피란민1만4000여명을거제까지실어나른매러디스빅토리호의레너드라루선장이안장된곳이다.라루선장은54년수도사의삶을살기로한뒤2001년사망할때까지이수도원에서평생을보냈다.

지난6월워싱턴을방문했을때도문대통령은장진호전투참전용사와빅토리호 선원들을만났다.이자리에서문대통령은“빅토리호에올랐던젊은부부가남쪽으로내려가새삶을찾고,그아이가대한민국대통령이돼이곳에왔다”고했다.

수도원과한국의인연은또있다.라루선장이숨진해경북왜관수도원이재정난으로폐쇄위기에빠진세인트폴수도원을맡아되살렸다.현재수도사12명중9명이한국인이다.수도원은라루선장묘주변에‘한국정원’을조성중이며기념관도계획하고있다.문대통령부부명의로선장을추모하는나무를헌정하는방안도논의중이다.허진·서한서

14일청와대에서폴라핸콕스CNN특파원과인터뷰를마친뒤평창겨울올림픽마스코트를선물하는 문재인대통령. [사진청와대]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