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희김여정남매정치스타일

김경희, 64세에정치국위원올라노출자제하다60대에야공개활동부패캐내며오빠힘들때원군으로 김여정, 28세에정치국후보위원처음부터드러내놓고오빠챙겨실무경험없이권력중심서활동

JoongAng Ilbo - - 프론트 페이지 - 기자nkys@joongang.co.kr

김정일과김정은은여동생을권력중심으로발탁했다.오빠를보필하는김경희(왼쪽)·김여정의역할은같았지만활동스타일은달랐다.

북한은지난7일노동당제7기2차전원회의를열어60명의인사를실시했다.이중가장눈길을끄는인물은김정은노동당위원장의동생인김여정(28)이다.이번회의에서김여정은노동당의노선과정책을결정하는핵심기구인정치국후보위원에올랐다.

2014년 만 25세에 당부부장(선전선동부)에들어간지3년만이다.정부당국자는“김정은시대에가장수직상승한인물이김여정”이라고말했다.김정은이이번회의에서빨치산인최현의아들최용해에게조직지도부장을맡긴것으로정부당국은추정하고있다.북한체제의양대축인조직지도부는빨치산에,다른한축은김여정에게맡긴셈이다.김여정은북한에서1호행사로불리는김정은의참석행사를주관하고챙기는책임자로정부당국은파악하고있다.

2011년숨진김정일은중앙당고위간부에친인척을기용하는건꺼렸다고한다.김평일등이복동생들을해외로내보낸배경이기도하다.그러나여동생인김경희부부만큼은예외였다.믿고의지할구석이필요했던것이다.그런차원에서김정일이나김정은모두‘남매정치’를하고있다는공통점을보이고있다는분석이나온다.

①힘들어할때나선김경희=김정일과네살터울인김경희는 1960년대 말모스크바유학후당국제부부부장을거쳐경공업부장을맡으면서김일성과김정일을보좌했지만오랫동안외부에모습을드러내지않았다.하지만2003년9월최고인민회의대의원들과기념사진촬영이후6년만인2009년 6월김정일의동봉협동농장현지지도때오빠손을잡고사진을찍으며본격적인공개활동에나섰다. 2008년여름뇌졸중으로김정일이쓰러진이후다.통일부가파악하고있는김경희의공개활동92회중90회가2009년이후다. 2010년9월엔인민군대장직책으로활동하기도했다.

그러나 이전부터 ‘믿는 언덕’이었다. 97~98년북한이경제적으로가장어려움 을겪던고난의행군시절암행어사를자처하며지방당위원장의사무실과사택을 ‘급습’하며부정부패를캐냈다. 이과정에서연형묵당시자강도당책임비서(도 책임자)가 가장 검소하게, 허리띠를졸라매며부하직원들을독려한것으로파악했다.연형묵은이후국방위부위원장까지올랐다.김경희는또 2009년에는북한이화폐개혁의부작용으로혼란을겪을때나서박남기당재정경리부장을처형하며수습하기도했다. 정창현현대사연구소장은“김경희는조용히있다가도오빠가힘들어할땐항상지원군으로문제를해결하는데혁혁한역할을했다”고전했다. ②같은듯다른남매정치=통일부인명 록에따르면김경희가국제부부부장에오른건 30세 때였다. 당시당부부장을40~50대가 맡는것에비하면빨랐다.김경희는하지만중앙위위원과국회의원격인최고인민회의대의원은각각 42세, 44세에됐다.특히당정치국위원은김정일이쓰러진뒤인 2010년 64세가 돼서야들어갔다.

이에비해김여정은25세에부부장과최고인민회의대의원, 27세에중앙위위원, 28세에 정치국후보위원이됐다. 이기동국가안보전략연구원북한체제연구실장은“김정일사망으로27세의나이에오빠가권력을잡자자연히가장믿는김여정도실무경험없이곧바로중용한것으로보인다”고말했다.

김경희가암행지도처럼잠행했다면,김여정은북한관영언론등에드러내놓고모습을보인다.지난4월15일김일성생일기념열병식때참석자들의자리를안내하거나,지난13일여명거리준공식에서김정은이받은꽃다발을받아챙기는모습도여과없이보여줬다.고모인김경희가조용히실무적인부분을챙겼다면김여정은공개적으로,그것도권력의지근거리에서활동하고있다.

한편김경희는2013년12월남편인장성택국방위부위원장의처형이후활동이감지되지않고있다.정치적책임에다건강악화까지맞물리면서일선에서물러난것으로정보당국은파악하고있다.

정용수

김정일국방위원장과김정은노동당위원장부자(父子)는여동생을곁에두고‘남매정치’를펼쳤다.김경희는2008년김정일이뇌졸중으로쓰러진뒤공개적으로오빠챙기기에나섰다.김경희는2011년 1월조선중앙TV에잡힌김정일의정방산종합식료공장현지지도에동행하기도했다(왼쪽사진).오른쪽은2015년3월동해안신도방어대를찾은김정은을수행한김여정선전선동부부부장. [중앙포토]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