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에올라탔더니알아서안전벨트채워주네요

현대·기아차아이디어페스티벌로봇팔이용해심부름해주는차량자동으로세차하는시스템선보여수화인식하는내비게이션도등장

JoongAng Ilbo - - 경제 - 화성=윤정민기자yunjm@joongang.co.kr

지난해8월미국노스캐롤라이나에서경찰이청각장애운전자를총으로쏴숨지게한사건이발생했다.당시경찰은속도위반을이유로차를세우라고했지만,소리를들을수없던운전자는이를따르지않았다.경찰은13㎞를더달리다집근처에차를세우고밖으로나온운전자에게지시를따르지않았다는이유로총을쐈다.청각장애운전자들은도로에서수많은어려움을겪게된다.경적을듣지못해위험을재빨리감지하기어렵고,경찰차나구급차의사이렌소리도듣지못해오해를사기도한다.청각장애인이운전하는차임을알리는표지를부착하도록하고있지만,부착률이떨어진다.이런어려움을해소하기위해현대·기아자동차연구원들이 아이디어를냈다.올해8회째를맞은‘2017 R&D아이디어페스티벌’에서대상을차지한‘심포니’팀이주인공이다.

청각장애가있는사촌형이운전중에겪는어려움을지켜본이성현(29)연구원의고민에서시작된아이디어는차량외부소리를시각화·진동화해운전자에게알려준다.사이렌소리가울리면운전석앞에설치된LED전등이불을번쩍이고,동시에운전자손목에착용한밴드가‘찌르르’진동을보낸다.외부소리를주파수로구분해구체적으로어떤상황이벌어졌는지를알려줄수도있다.소방차사이렌소리가울리면차량앞에빨간색불이켜졌고,구급차사이렌소리가울리면초록색불이켜지는것이다.또내비게이션화면과모션인식센서를통해수화를음성·텍스트로,음성을수화로바꿔줘청각장애운전자와가족들이차에서대화를주고받을수 있다. 시연장에선참가자가모션인식센서에수화를하자내비게이션이‘커피한잔주세요’라고말하기도했다.청각장애운전자도차에앉아‘드라이 빙 쓰루(driving-thru)’ 코너에서커피를시킬수있다.

12일현대·기아차남양기술연구소에서진행된‘2017 R&D아이디어페스티벌’본선에서는심포니팀을포함해8개팀이참신한아이디어를뽐냈다.자동차만이아닌,차세대‘이동수단(Mobility)’전반에대한다양한아이디어가쏟아졌다.최우수상을수상한‘로모’팀은생활보조로봇과1인용모빌리티를결합한제품을제작해선보였다.의자와바퀴를단전동카트모양의모빌리티에로봇팔을장착했다.완성도를높여제작하면사람이직접타거나무거운짐을싣고이동할수있고로봇팔을이용해간단한심부름도수행할수있다.

‘더스트버스터’팀도로봇을활용한아이디어를제시했다.차량전면부에탑재된로봇청소기가주차중인차표면을따라이동하며자동으로세차를해주는시스템이다.더스트버스터팀은대회에서차량에흰가루를뿌리고청소기가스스로가루를닦아내며차체를따라움직이는모습을시연했다.시제품이라로봇청소기의움직 임이매끄럽진않았지만,아이디어가실제구현된다면먼지를뒤집어쓴채주차해둔차가다음날깔끔한모습으로주인을반겨주는꿈같은일이실현될수도있다.

‘팅커벨트’팀이선보인안전벨트자동착용시스템은편리함과함께안전성까지높여주는아이디어다.탑승자가차에앉으면‘가이드’라는장치가안전벨트를끌고나와자동으로몸을감싸고버클까지채워준다.몸이불편해혼자서안전벨트를채우기힘든사람들에게큰도움이될수있고,안전벨트를잘착용하지않는뒷좌석탑승자나아이들의착용률을높이는효과도있다.또‘자동착용’이라는점자체로하나의고급옵션이될수도있다.

자전거·휠체어등에부착하면전동모빌리티로변신시켜주는다재다능한공유형모빌리티‘모토노프’도호평을받았다.자판기모양의대여소에서전동휠모양의모토노프를빌려직접타고다닐수도있고,자신의자전거나휠체어에부착하기만하면페달을밝거나손으로바퀴를굴리지않아도전기로이동하는‘전동모빌리 티’로쓸수도있다.누구나필요한장소에서필요한만큼쓰고반납할수있는새로운공유서비스인것이다.높낮이를조절해주는작은봉모양의‘리니어엑츄에이터’로차량바닥을채워내부공간을자유롭게바꿀수있는‘플루이딕스페이스’,눈·비·황사등외부오염이나‘문콕테러’로부터주차중인차를보호해줄수있는자동식전동차고‘쉘터’도눈길을끌었다.또한어린아이의목소리와홀로그램이미지로안전운전을도와주고,주행기록에따라코인을적립해사용할수있게하는시스템을생각해낸‘착한자동차’팀은대회청중평가단에게최고점수를받아최우수상을수상했다.

양웅철현대자동차부회장은“장애인편의와안전관련기술은다적용할수있을것같고,다른아이디어들도발전시켜서양산할수있을것같다.연구원들이협력을통해이런아이디어를만들어냈다는것자체가굉장한일”이라고대회를본소감을밝혔다.

‘팅커벨트’의안전벨트자동착용시스템. 대상을차지한‘심포니’.모션인식센서가수화를인식해음성과텍스트로바꿔준다.  ‘더스트버스터’의로봇청소기를이용한자동세차기술.  ‘1인용모빌리티’와로봇팔을결합한‘로모’. [사진현대·기아차]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