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자증가폭석달째10만명대금융위기이후처음

조선업·자동차등경기악화여파10년전처럼장기고용부진우려

JoongAng Ilbo - - 석달연속고용쇼크 - 세종=하남현기자ha.namhyun@joongang.co.kr

최저임금의여파를둘러싼논쟁이이어지는사이고용시장은악화일로다.지난달전년대비취업자증가폭이3개월연속10만명대에그치며고용부진의고착화가우려된다.질좋은일자리가많은제조업취업자수는11개월만에감소했다.

통계청이16일내놓은‘4월고용동향’에따르면지난달취업자수는2686만8000명으로집계됐다. 1년전보다12만3000명늘었다.

취업자증가폭은올해2월(10만4000명)과3월(11만2000명)에이어지난달또다시10만명대에그쳤다.

3개월연속취업자증가폭이10만명대에머무른건글로벌금융위기이후처음이다. 2008년8월에서2010년2월까지월별 취업자수증가폭은전년대비10만명대이하였다.취업자수가줄어든달도있었다.현재의고용상황이이어질경우경제위기를겪은10년전과같은장기고용부진으로이어질수있다는의미다.구조조정에따른제조업경기악화가고용에본격적으로영향을끼친다는진단이나온다.지난달제조업취업자수는전년대비6만8000명줄었다.제조업취업자증가폭이뒷걸음질친건지난해5월이후 처음이다.빈현준통계청고용통계과장은“조선업구조조정영향이남은가운데자동차산업도고용감소폭이확대됐다”고말했다.

지난달고용률은 60.9%로 1년전보다0.1%포인트떨어졌다.경제협력개발기구(OECD)비교기준인15∼64세고용률은1년전과같은 66.6%를 나타냈다.지난달실업률은4.1%다. 15~29세청년층실업률은 10.7%를 기록했다. 4월기준으로역대 세번째로높다.전문가들은정부고용정책의방향전환을주문한다.

조동근명지대경제학과교수는“정부주도의공공부문일자리확대로는고용악화를타개할수없다”며 “기업이새로운일자리를창출하도록지원하고신산업에대한규제완화를통해민간에서새로운종류의일자리가나타나도록해야한다”고말했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