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중사태해결안되면남북다시대화어렵다”

이선권“남북관계,남당국에달려”한·미훈련과태영호겨냥해발언 북·미이어남북대화판깨기위협“김정은,만만히보지말라메시지”

JoongAng Ilbo - - 프론트 페이지 - 정용수기자nkys@joongang.co.kr

북·미정상회담재검토가능성을내비쳤던북한이17일“남조선의현정권과다시마주앉는일은쉽게이뤄지지않을것”이라고위협하고나섰다.

남북고위급회담북측수석대표(북측은단장)인이선권(사진)조국평화통일위원회위원장은이날조선중앙통신기자의질문에대답하는형식으로“북남고위급회담을중지시킨엄중한사태가해결되지않는한대화를하지않겠다”며이같이말했다.북한은남북고위급회담을하기로했던16일새벽전화통지문을통해한·미의연례연합공중훈련인‘맥스선더(Max Thunder)’를이유로고위급회담을일방적으로취소했다.

이위원장은“차후북남관계의방향은전적으로남조선당국의행동여하에달려있게될것”이라고주장했다.그러면서“남조선당국은우리가취한조치의의미를깊이새겨보고필요한수습대책을세우는대신현재까지터무니없는‘유감’과‘촉구’따위나운운하면서상식이하로놀아대고있다”고비난했다.

이위원장은“남조선당국은역대최대규모의연합공중전투훈련을벌여놓고이것이‘북에대한변함없는압박공세의일환’이라고공언해댔다”고비난했다.그는또“역사적인판문점선언의어느조항,어느문구에상대방을노린침략전쟁연습을 최대규모로벌여놓고인간쓰레기들을내세워비방중상의도수를더높이기로한것이있는가”라고주장했다.백태현통일부대변인은 16일 북한의고위급회담일방취소에대해“판문점선언의근본정신과취지에부합하지않는것으로유감”이라고밝혔다.정부는17일오전국가안전보장회의(NSC)를열어판문점선언의정신을재확인하고남북관계복원을위해상황을관리하기로했다.또중재자역할을강조했다.

그러나이위원장은“회담무산의원인인침략전쟁연습의타당성여부를논하기위해서라도회담을열어야한다는남조선당국의괴이쩍은(괴이한)논리는조선반도(한반도)의평화와화해의흐름을가로막는장애물들을제거하겠다는것이아니라어떻게하나북침전쟁연습을합리화하고역겨운비방중상을지속시켜보려는철면피와파렴치의극치”라고주장했다.

정세현전통일부장관은“남북관계진전없이는북·미관계진전도기대할수없다”며“북한이정말로군사훈련을문제삼은것이라면훈련이끝날때까지회담은열리기어려울것”이라고우려했다.

맥스선더훈련은지난11일시작됐으며25일까지 진행된다.전직고위당국자는“북·미정상회담을앞두고전략적으로판을흔들고김정은이‘나를만만하게보지말라’는메시지를보내는것일수도있다”며“판이깨지지는않겠지만상황관리에만전을기해야한다”고말했다.

“악마는디테일에있는게아니라‘김계관’에있다.”

요즘북·미회담에관여하는미국정부관계자들이입을모아하는소리다.무슨이야기일까.

북·미협상에정통한한소식통은“1994년제네바핵합의당시북한의차석대표로참여한이후2000년대중·후반까지북·미협상을이끌었던김계관(75)에게늘뒤통수를맞았던교훈이이번협상에강하게반영되고있다”고전했다.과거북핵협상실패의전철을밟지않겠다는미국의강한각오가현재북·미간협상난항으로이어지고있다는것이다.

이관계자는“미국이그동안실패한 주요 이유는김계관의 ‘난미국이야기를들어주고싶은데, (북한에서)중국쪽에붙은인간들이반대한다.나에게힘

을 실어줘야 협상을

끌고갈수 있다’는 말에우리측협상대표들이번번이속아넘어가숱하게양보를해왔기때문”이라고강조했다.이른바‘김계관레슨(교훈)’이다.

실제딕체니전미부통령은2011년 회고록나의시대에서“2007년 2·13 합의, 10·3합의등북한과의비핵화협상에서우리쪽콘돌리자라이스국무장관과크리스토퍼힐국무부동아태차관보는김정일과김계관에게속은정도가아니라대변인역할을했다”고신랄하게비판했다.

“대북정책이어긋나기시작한단초는2006년10월말중국베이징에서있었던6자회담미국대표힐과북한대표김계관의단독회담이었다. 5개국(한·미·일·중·러)이단합해북한에압박을가하기위해만든게6자회담인데,힐은다른나라들을제치고김계관을띄워줬다.그결과가테러지원국지정해제,무역제재해제였다.” (나의시대중)

김계관외무성부상은2008년 3월에도미국을방문해“힐이약속을지키지않고있어내가곤란한지경에빠졌다.내입지가 약화됐다. 우리와 협상을그만두고 싶으냐”며 벼랑끝전술을구사했다. 6자회담때는단어하나넣는것을놓고 3박4일간 힘겨루기를 할 정도로 노련했다. 한마디로 ‘힐을 갖 고놀았다’는것이다.워싱턴의소식통은“‘김계관교훈’때문에트럼프행정부는초장부터‘미국은도무지우리주장이비집고들어갈틈이없다’는인식을갖게하는전술로임하고있다”며“북측사정을이해 해주기시작하면앞으로‘합의’단계에서이길수없다”고잘라말했다.

지난7~8일1박2일중국다롄방문에나선김정은북한국무위원장이 “(다롄에서)시진핑주석과회담이있으니폼페이 오국무장관의평양방문을이틀만늦춰달라”고호소하는걸“절대안된다”며마지막순간까지거부한것도이같은배경에서다.미국측은결국물리적시간을감안해하루만뒤로늦춰졌다고한다.

하지만2010년 9월외무성부상에서물러나협상무대뒤로사라진듯했던김계관은16일자신이름의담화에서“우리를구석으로몰고가일방적인핵포기만을강요하려든다면우리는그러한대화에더는흥미를가지지않을것이다.다가오는조·미(북·미)수뇌회담에응하겠는가를재고려할수밖에없을것”이라며미국을정조준하고나섰다.그는강경파존볼턴백악관국가안보보좌관을향해선‘사이비우국지사’로조롱했다.그러자볼턴은즉각“김계관은6자회담에서북한의담화를항상발표했던‘문제있는인간(problematic figure)’”이라고받아쳤다.

‘노 모어(No more) 김계관!’을기치로협상에나섰던미국에백전노장김계관의일선복귀는상상도못했던일이다.

미외교소식통은“폼페이오CIA국장이국무장관으로자리를옮기면서북한의협상관여채널도기존노동당통전부외에외무성등이가세하기시작한느낌”이라고진단했다.

존볼턴국가안보보좌관(왼쪽)이16일백악관에서열린도널드트럼프대통령과샵카트미르지요예프우즈베키스탄대통령의정상회담에배석해있다.오른쪽은세라샌더스대변인. [로이터=연합뉴스]

김계관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