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관광공사사장에‘친문’홍보통안영배

노무현정부때국정홍보처차장19대대선에선문대통령도와

JoongAng Ilbo - - 종합 - 기자ploveson@joongang.co.kr

안영배(56사진)전국정홍보처차장이한국관광공사사장에임명됐다.

도종환문화체육관광부장관은17일오전안전차장에게임명장을수여했고,안사장은이날오후강원도원주한국관광공사사옥에서취임식을치렀다.한국관광공사사장자리는1월22일정창수전사장이물러난뒤로4개월가까이비어있었다.안사장의임기는2021년5월16일까지다.

안사장은 ‘친노·친문’ 진영의대표적인언론·홍보통인사다.안전차장은월간‘말’ 기자출신으로한국기자협회편집부장을지냈다.노무현정부가들어선 2003년청와대에들어가국정홍보비서관·국내 언론비서관등을역임했고, 2006년 국정홍보처차장에임명됐다.이명박 정부 시절인2010∼2013년 ‘(재)사람사는세상노무현재단’의사무처장을맡았다.

19대대선을앞두고는문재인대통령후보선거운동을했다. 2016년 10월문재인후보진영의대선준비실무팀인‘광흥창팀’ 멤버였고,이듬해1월문재인후보를지지하는문화예술계모임인 ‘더불어포럼’의사무처장을맡았다.

현재청와대에는광흥창팀출신이대거입성해있다.임종석비서실장,윤건영국정상황실장,한병도정무수석,윤영찬국민소통수석,송인배제1부속비서관,유송화제2부속비서관,신동호연설비서관,탁 현민선임행정관등이광흥창팀출신이다.더불어포럼출신의정부주요인사로는권기홍동반성장위원장,노영민주중대사등이있다.

안사장을잘아는언론계인사는“안사장이현정부에서중요하게등용될것은예상했으나관광공사사장은의외”라고말했다.또다른정부관계자는“안사장이관광분야경력은없지만관광산업에대해관심이높으며관광정책에대한나름의비전이있는것으로알고있다”고전했다.

문체부는 이날 배포한 보도자료에서“관광수지적자등으로어려움을겪고있는우리나라의관광경쟁력을강화하는데안사장의국정운영에대한경험과홍보역량이기여할것으로기대한다”고밝혔다. 손민호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