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러스톤,현대차지배구조개편안“주주에유리”첫찬성

찬반갈라진‘현대모비스분할·합병’트러스톤주요주주론처음지지국민연금자문기업지배구조원은현대차그룹개편안에반대밝혀모비스모듈·AS사업분할관련엘리엇·ISS “미래가치저평가”현대차“법적기준따랐다”공방

JoongAng Ilbo - - 경제 - 기자reporter@joongang.co.kr

현대차지배구조개편안에주요주주가처음으로공개지지입장을밝혔다.트러스톤자산운용은17일 “현대차그룹지배구조개편안에찬성하는것이주주·운용사입장에서훨씬유리하다고판단했다”고공시했다.

트러스톤자산운용은“현대차그룹이추진하는개편안은자본시장법상규정을모두준수하고있으며,이결과순환출자고리도해소하는장점이있다”며“현대모비스·현대글로비스주주총회에서양사안건에모두찬성하겠다”는입장을밝혔다.현대차지배구조개편방향이중·장기적으로주주들에게유리하다고판단했기때문이라는것이다.

현대차그룹개편안은현대모비스가현재의일부사업(모듈·AS사업부문)을떼어내서현대글로비스에넘겨주는데서출발한다.여기서넘겨주는현대모비스사업부문의가치가‘뜨거운감자’다.트러스톤자산운용은이에대해서“경영진의판단을존중한다”고밝혔다. 15~16일 국내·외의결권자문사인ISS·글래스루이스·대신지배구조연구소가“현대모비스주주에게불리한방식”이라고주장한것과정반대다. 또국민연금의의결권자문기관인한국기업지배구조원도17일현대모비스의분할·합병안에반대의견을내면서이들의주장에동조했다. 트러스톤자산운용의이번결정이주목받는건트러스톤과의결권자문계약을맺고있는자문사중하나인대신지배구조연구소가16일같은사안에반대를권고했기때문이다.자문사가권고한내용을현 대모비스주주들이받아들이지않을수있다는점이처음증명된것이다.

현대차그룹·트러스톤자산운용과의결권자문사입장이갈리는부분은크게두가지다. 첫째,기업미래가치산정방식이다.현대모비스분할사업부문의가치는현재순자산의가치(자산가치)와미래에벌어들일현금을예상해서평가한가치(수익가치)의합으로구성한다.이중수익가치를계산할때향후5년동안들어올현금등을따지는데,미래에들어올예정인돈인만큼지금가치로환산할때할인율을적용해금액이다소줄어든다.이잉여현금의가치를현대차그룹은12.6% 축소했는데,엘리엇매니지먼트등은11%만줄였어야했다고주장한다.

하지만한용빈현대모비스재경본부장(부사장)은“최근5년간20건의유사사례 를조사한결과,엘리엇매니저먼트의주장대로기준을적용한사례는한건도없었다”고말했다.또이번평가를담당한삼일회계법인임원도삼일회계법인은다른모든기업에적용했던기준과동일한기준을현대모비스에적용했다”고설명했다.

엘리엇이수익가치산정방식에문제제기를했다면, ISS는수익가치가동종업계평균과비교해보면낮다는점을문제삼았다.현대모비스는 2018~20년 평균적으로분할사업부문의세전이익대비기업가치가 8.5% 상승할것이라고봤다.하지만ISS는업계1위인현대모비스가동종업계평균(9.2%)보다높은11%는성장할것으로봐야한다고주장했다.

어쨌거나현대모비스분할사업부문의향후가치를더높게봐야한다는주장이다.따라서분할·합병시현대모비스1주당 주주에게배정해야하는현대글로비스주식수가더늘어나야한다는논리다.

이에대해한용빈부사장은“올해1분기현대모비스의영업이익이지난해1분기대비 32.8%감소했다는점을고려하면, ISS의주장은지나치게낙관적”이라며“만약회계법인이임의로자산가치를평가했다는사실이세무조사에서밝혀지면엄청난세금을물어야하므로자의적인평가가불가능하다”고설명했다.이를평가한삼일회계법인임원도“법적으로정해진기준을따랐기때문에임의로이를과대·과소평가할수없다”고말했다.

현대차

차그룹은17일이원희현대차대표명의로입장문을발표했다.지배구조개편이현대차그룹경쟁력강화와무관하다는반대측주장에대해이사장은“지배구조개편으로▷현대모비스는자율주행·커넥티비티분야를선도하는자동차원천기술기업▷현대글로비스는공유경제핵심기업으로태어나고▷현대차·현대차그룹은자동차사업경쟁력을높여미래자동차산업패러다임에대응하겠다”고밝혔다.

이사장은“앞으로독립적인이사회가주요경영의사결정을단행하는시스템을구축하고,주주들에게과실을환원하는주주친화정책을강화하겠다”며현대차그룹이추진하는지배구조개편에주주들이동의해달라고요청했다. 문희철

대표명의로주주에호소=현대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