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백산잣나무숲에서단잠이게진짜웰니스구나

2016년문연영주국립산림치유원1박2일단기체험프로그램인기우주인이쓰는첨단장비로운동도저염식먹고TV없는숙소서휴식

JoongAng Ilbo - - Week& - <웰빙+힐링>

웰빙(Wellbeing)·힐링(Healing) 열풍이지나고이제는 웰니스(Wellness) 시대다.웰니스는 건강(wellbeing)과 행복(Happiness)의합성어다.여태건강과행복을추구하며살았는데,웰니스는또뭔가.

장태수단국대의대교수는“웰빙이신체건강에,힐링이정신적회복에집중한다면웰니스는이를아우르는광범위한개념”이라며“유럽과북미에서그랬듯이한국에서도운동·의료·관광과접목된웰니스산업이주목받을것”이라고설명했다.문화체육관광부와한국관광공사도지난해부터‘웰니스관광’알리기에힘을쏟고있다.웰니스를경험할수있는관광시설 33개를선정했는데면면이다채롭다.특급호텔이있는가하면,식물원과화장품회사매장도있다.공통점은모두체험프로그램을운영한다는것.경북영주국립산림치유원의1박2일프로그램에참여해웰니스를경험했다.

칡꽃향진동하는숲길을걷다

국립산림치유원(이하치유원)은소백산(1439m)옥녀봉자락에있다.이름그대로산속에서치유를경험하는시설이다.산림청에서1400여억원을들여 2016년 8월개장했는데아는사람이드물다.더위가완전히물러간9월 7일개인방문객은많지않았다.대형버스를타고온단체방문객이대부분이었다.

오후2시방문자센터에서입실수속을했다.숙소에는TV·에어컨·물·수건이없고,무선인터넷도터지지않는단다.곁에있던40대남성은“대체밤에뭐하란말이지?”라며볼멘소리를냈다.내심‘디지털디톡스’를기대했는데휴대전화를압수하 거나통신자체가먹통인건아니었다.

프로그램은3시부터시작했다.작은강당에 10명이 모였다. 김혜경산림치유지도사를따라몸을풀었다.요가나필라테스수준은아니었다.연세지긋한어른이있어서뻣뻣한몸을푸는스트레칭에집중했다. “등은사람의감정을드러낸다”는말이기억에남았다.굽은등,풀이죽은등,화난등.나이를먹을수록얼굴과뱃살이아니라‘등건강’을챙길일이었다.

숲으로나갔다.치유원의7개 숲길중마실치유숲길(5.9㎞)일부구간을걸었다.잘생긴소나무가우거진숲,칡꽃향기가은은한산책로,영주시풍기읍이한눈에들어오는전망도좋았지만,잣나무숲에서해먹치고쉬었던시간이가장좋았다.바람이선선했고,나무사이로햇볕이잘게부서지며쏟아졌다. 20분에 불과했지만,몸안의독소가다빠져나간것같았다.해먹에눕자마자코를고는참가자도있었다.

다시치유원쪽으로걸으면서소감을나눴다. “시골출신이어서고향에온듯편했다” “비염이다나은것같다” “당장해먹을사고싶다”숲을다녀온참가자의얼굴이딴판이었다.식물처럼광합성을한듯모두푸릇푸릇해보였다.

사람손길못지않은물의힘

저염·저칼로리를표방한치유원음식은정갈했다.찜닭·콩나물국·샐러드등흔한밥상이었지만,훈련병시절만큼저녁을많이먹었다.잣나무숲에서마음껏들이마신피톤치드와음이온이위장기능까지치유했나보다.

오후7~9시에는건강증진센터에서5가지치유장비를이용했다.우주선에도탑 재한다는음파진동운동기와음파로반신욕을하는기기를이용하니온몸이땀으로흥건했다.가장용한건아쿠아마사지기기였다. MRI촬영기같은원통기구에들어가서물마시지를받았는데얇은막이있어몸이젖지않았다.마사지사의손길만큼은아니어도뭉친근육이풀린기분이확연했다.요즘프로야구선수들도이기기를쓴단다.

물마시지덕분인지맑은공기덕분인지모처럼단잠을 잤다. 이른 아침, 맑은기분으로산책에나섰다.주치마을전망대에서니풍기읍방향으로겹겹늘어선산등성이가보였다.구름과햇볕이거푸다른결의조명을만들때마다산이파도처럼너울거렸다.

아침을먹고 ‘수 치유센터’로 갔다. 수영복을입고바데풀로들어가강사의지시에따라몸을풀었다.참가자끼리짝지어스트레칭을 하고, 우동면발같은아쿠아누들을이용해균형을잡는운동을했다.체험객중장년·노년층이많아서인 지어렵지는않았다.

점심을먹고치유원을나왔다.풍기읍의소문난맛집인도넛가게를찾아갔다.이틀동안구경도못한기름기잔뜩머금은밀가루간식과시원한커피를삼키며생각했다.왜요즘사람들은치유와위로에목말라할까. 진짜 ‘웰니스’를 위해도시를떠야하나.간단치않은문제다.당장뭐라도실천하는게중요할테다.집근처아차산을수시로오르겠다는다짐을해봤다.이틀간경험했듯이숲이놀라운치유의힘을지닌건자명한사실이니까.

영주=최승표기자spchoi@joongang.co.kr

여행정보=국립산림(daslim.fowi. or.kr)은 자가용이없으면찾아가기힘들다.서울시청에서208㎞거리로약2시간 30분걸린다.세끼식사와네가지체험을포함한1박2일단기프로그램(2인기준)은일~목요일 14만8000원, 금·토요일18만7000원이다.치유장비체험료1만5000원(1인)은별도다.

건강과행복을추구하는적극적인활동‘웰니스’가유럽북미에이어한국에서도유행이다.경북영주소백산자락에들어선국립산림치유원이대표적인웰니스관광명소다.치유프로그램에참가한사람들이잣나무숲해먹에누워쉬고있다. 최승표기자

국립산림치유원1박2일단기프로그램에참여하면다양한치유프로그램을체험할수있다.숲치유외에도수중운동을하고,아쿠아마사지(사진)같은치유장비로몸전체의피로를해소할수있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