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광모첫공식행보,마곡택한까닭은

취임3개월뒤사이언스파크방문구본무회장이어R&D매진의지“국내외스타트업과협력”주문도

JoongAng Ilbo - - 뉴스 - <LG회장>

구광모(40) LG그룹회장이서울강서구마곡에있는연구개발단지인‘LG사이언스파크’를찾았다.지난6월 29일그룹회장에취임한지약3개월만에첫대외행보다.

LG그룹은구광모회장이12일 LG사이언스파크를 방문해 융복합 연구개발(R&D)현황을점검했다고13일 밝혔다.그동안경영현안파악과미래구상등을이유로잠행(潛行)해온구회장이이번현장경영을통해던지는메시지는분명했다. ‘선친의뜻을이어앞으로도R&D에적극투자하겠다’는것이다.구회장은이 자리에서안승권LG사이언스파크사장,박일평LG전자사장,유진녕LG화학사장등R&D경영진에게“선대회장께서사이언스파크에큰관심과애정을가졌듯저또한우선순위를높게둘것”이라고강조했다.이어“최고의인재들이최고의환경에서최고의성과를낼수있도록지원을아끼지않겠다”고덧붙였다.

LG사이언스파크는그룹의R&D심장같은곳이다.구회장의선친인고(故) 구본무회장이각별한애정을보인곳이기도하다.지난해9월고인의생전마지막일정이사이언스파크공사현장점검이었다.이날젊은총수의눈길을사로잡은건디스플레이신소재와자동차전장(전자장치)부품이었다. LG가미래먹거리로첫손에꼽는아이템들이다.

구회장은먼저투명하면서휘어지는 (플렉시블) 유기발광다이오드(OLED)를살펴봤다. LG디스플레이가세계최초로개발한77인치투명패널로,초고화질(UHD)해상도와곡률반경80R를구현했다. LG디스플레이관계자는“(곡률반경80R는)반지름이80㎜까지휘어진다는의미”라며“휴대할수있으면서두루마리처럼접을수있는제품을만들수있다”고설명했다.

이날구회장이살펴본전장부품‘레이저헤드램프’역시그룹의신수종사업이다. LG전자는전장부문에서올상반기1조7100억원대매출을기록했다.최근엔오스트리아자동차용프리미엄헤드램프전문제조회사인ZKW인수작업을마무리했다.

구회장은또‘개방형혁신(오픈이노베이션)’전략을역설했다.그는“글로벌대 기업과협력은물론,국내·북미·일본지역의우수한기술을보유한중소·스타트업발굴을강화해달라”고말했다.이날구회장방문엔미국실리콘밸리에서근무하는김동수LG테크놀로지벤처스대표가동행했다. LG테크놀로지벤처스는LG전자·디스플레이·화학·유플러스·CNS등이출자한회사로,자율주행부품·인공지능·로봇분야투자를맡고있다.

올4월정식개장한LG사이언스파크는국내최대규모의민간연구산업단지다. LG전자와LG디스플레이·LG이노텍·LG화학·LG유플러스등8개계열사연구진이집결해있다.축구장24개넓이인17만㎡부지에4조원을들여20개연구동을갖췄다.현재근무인력이1만7000명인데, 2020년까지2만2000명으로늘어난다.

이상재기자lee.sangjai@joongang.co.kr

구광모LG그룹회장(오른쪽)이12일서울마곡LG사이언스파크에서LG디스플레이연구원과‘투명플렉시블OLED’를살펴보고있다. [사진LG]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