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라고분사이에핀구절초2만7000송이경주달빛음악회

JoongAng Ilbo - - Week& -

천년고도경주의가을밤을즐기는 ‘구절초달빛음악회’가13, 20일무령왕릉인근서악마을에서개최된다.서악마을은2011년부터문화재청과경상북도후원으로 ㈔신라문화원문화재돌봄사업단에서가꾼마을이다.서악동삼층석탑과김유신·최치원을배향하는 서악서원,주인이밝혀지지않은선도산고분군등을품고있다. 10월중순이되면서악동삼층석탑주변에심은구절초2만7000송이가일제히만발한다.

구절초달빛음악회는서악마을의구절초개화시점에맞춰진행되는콘서트로올해2회째를 맞는다. 13일에는 경주시민으로구성된‘하니공연단’이하모니카를연주하고,퓨전국악밴드‘가람예술단’이무대에오른다. 20일에는카운터테너윤진태, ‘경주아가씨’를부른가수석수경의공연이준비됐다.음악회는오후4∼6시진행된다.무료. 054777-1950.양보라기자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