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메라5개는이제기본삼성폰도가세

갤럭시A9후면4개전면1개장착AI가인물·풍경최적모드맞춰줘

JoongAng Ilbo - - 뉴스 -

스마트폰카메라대전이후끈달아올랐다.삼성전자가세계최초로카메라4개로이뤄진‘쿼드러플카메라’를탑재한스마트폰을내놨다.

삼성전자는11일말레이시아쿠알라룸푸르에서‘갤럭시A9’을공개했다.쿼드러플카메라를포함해갤럭시A9에는총5대의카메라가들어간다.

LG전자가후면에트리플카메라(3개),전면에듀얼카메라(2개)등총5대의카메라를단 ‘V40 씽큐’를세계최초로내놓은지일주일만이다.

갤럭시A9에들어가는카메라는후면에4대(쿼드러플),전면에1대다.후면엔표준 렌즈(2400만 화소), 망원(100만 화소)렌즈,초광각(800만화소)렌즈,심도(500만화소)렌즈가위에서아래로나란히도입됐다.전면에는표준렌즈(2400만화소)만넣었다. LG전자V40씽큐의후면트리 플카메라(표준·망원·초광각렌즈)에심도렌즈가한개추가된형태로보면된다.초광각렌즈는촬영대상의주변을넓게담는다.예컨대나란히서있는10명의단체사진을찍을때표준렌즈로5명을찍을수있다면광각렌즈로는모두촬영할수있는식이다.갤럭시A9의광각폭(120도)이V40씽큐(107도)보다넓다.

망원렌즈(광학2배줌)는화질손상없이촬영대상을가깝게찍는다.여기에심도렌즈로원하는대상은더또렷하게,주변은흐릿하게표현할수 있다. 카메라 4대로 한꺼번에 촬영(4개 픽셀 결합)하는만큼어두운곳에서도밝고선명한사진을찍기 유리하다.이외에도인공지능(AI)이도입돼인물·풍경·음식등을촬영할때카메라가알아서최적의모드로바꾼다.

그간삼성전자는카메라개수를늘이는데별관심을두지않았다. 2010년‘갤럭시S’출시이후지난해9월전까지전·후면에각각카메라1대씩만탑재했다.하지만지난9월출시한‘갤럭시A7’에총4대(트리 플+싱글)의카메라를단데이어갤럭시A9에총5대를탑재한것이다.삼성전자가갑자기카메라에개수를확늘인데는내년주력제품에적용하기앞서‘예행연습’을하려는것으로보인다.삼성전자는내년 1월공개하고3월출시할프리미엄폰인‘갤럭시S10’에5대(트리플+더블)이상의카메라를장착할예정이다.주력제품에적용하기전에미리중저가폰에적용해개선점등을찾아완성도를높인다는것이다.

세계스마트폰시장1위업체로서의자존심이작용했을것이라는얘기가나온다.익명을요구한업계관계자는“지난3월화웨이가세계최초로트리플카메라가달린‘P20프로’를내놓자1위업체로서기술적우위를보여줄필요가있다고느꼈을것”이라고말했다.

내년차세대이동통신(5G)상용화를앞두고카메라의중요성이커지는영향도있다.데이터전송속도가빨라지면서증강현실(AR)의대중화가빨라지고있는것도이유로꼽힌다. 최현주기자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