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장아들,동장딸까지전국번지는‘신고용세습’의혹

기초단체행정감사서줄폭로예고

JoongAng Ilbo - - 종합 -

전북남원시의회최형규의원은오는13일부터진행되는‘행정사무감사’를앞두고남원시에정규직전환과정과관련한자료를 요청했다.남원시는지난달비정규직근로자 74명을 정규직으로전환했는데,전환자중에고위간부의자녀·아내등이포함됐기때문이다.지역사회에서는이들간부의‘실명’이거론되고있다.

남원시의회에따르면A과장의아들은정부의공공부문정규직전환가이드라인발표(지난해7월 20일) 이후비정규직으로들어와현재정규직으로임용됐다.또남원시B실장의부인도정규직으로전환된걸로확인됐다.이밖에C국장의조카는특혜논란이일자돌연정규직임용을포기,의혹을더욱키우고있다.더욱이C국장은정규직전환자를평가하는면접관중한명이었다.

최의원은남원시가정규직전환대상자의기준을확대한것부터문제가시작됐다

남원선정규직면접관조카가합격용인에선센터장딸,지역유지아들성남에선연구원‘비밀채용’논란상주선시의원자녀둘동시입사도

고보고있다.그는“시는지난9월정규직전환심의위원회를열고,전환대상자를정부가이드라인발표시점인지난해7월 20일현재근무자에서올해6월30일현재근무자까지로확대했다”며“이미정규직전환이예견된자리에서이뤄진임용과정을면밀히들여다볼것”이라고강조했다.

서울교통공사의‘고용세습’의혹으로올 해국정감사핫이슈로떠올랐던공공기관의고용세습·채용비리의혹이지방의회로확산하는분위기다.전국대부분의지방의회는행정사무감사가예정돼있다.행감은매년지방자치단체의행정전반을들여다보는지방의회의고유활동이자권한이다.경기도용인시의회전자영의원도오는27일부터다음달5일까지진행될행감을앞두고특정산하기관의과거직원채용과정을들여다볼예정이다. 30대후반의전의원은더불어민주당의청년몫비례대표의원이다.청년의원인만큼고용절벽에어려움을겪고있는청년층을대신해시와산하기관에서이뤄진채용과정을꼼꼼하게보겠다는계획이다.현재용인시의회안팎에서는D동장의딸,모전센터장의딸,신갈지역유지아들등이 2016년쯤모산하기관에입사했다는의혹이제기되고있다.

용인에서는채용비리가한차례터진바있다.시청소년미래재단전직간부들이지난 2015년 직원채용때특정인사를합격 시키려점수를기준보다부풀린것이다.이간부들은올 8월 법원(수원지법)에서실형을선고받았다.전의원은“채용비리는반칙과불공정그자체”라고밝혔다.

앞서지난달31일성남시의회본회의장에서는성남산업진흥원의석연찮은채용과정이비판되기도했다.안광림의원은본회의5분발언을통해“지난 2011년 진흥원의석·박사급계약직공개채용계획이비밀특별채용하는것으로바뀌었다”고의혹을제기했다.경북상주시의회에서는채용특혜의혹에휩싸인시의원이의회보직을내려놓기도했다.상주시는2015년7월시청홈페이지를통해모센터의직원채용공고를낸뒤면접등전형을거쳐5명을선발했다.하지만5명중2명이한시의원의자녀로확인됐다.해당시의원은“채용을시에서공정하게한것으로알고있다”고항변했지만,결국지난5일동료의원들에의해불신임안건이통과됐다.

김민욱기자kim.minwook@joongang.co.kr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