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가찍은조선판좀비‘킹덤’아시아사로잡을까

싱가포르현지서신작공개행사김은희작가·김성훈감독손잡아주지훈·배두나·류승룡호흡맞춰

JoongAng Ilbo - - 문화 -

넷플릭스의한국첫오리지널드라마‘킹덤’이 베일을 벗었다. 8일싱가포르에서열린 넷플릭스 신작 라인업 행사 See What’s Next:Asia에서다. 이자리에서김성훈감독은“킹덤은 15~16세기극동아시아조선이라는나라를배경으로벌어지는,권력에대한탐욕과민초들의끊임없는배고픔이만나탄생한괴물과맞서싸우는투쟁사”라고설명했다.

킹덤은6부작조선판좀비스릴러이자,조선왕세자가의문의역병을조사하는과정에서나라의존립을위협하는진실을알게되고이를파헤치는과정을그리는드라마다.드라마SBS 싸인 tvN ‘시그널등으로유명한김은희작가와영화끝까지간다터널의김성훈감독이만나이미주목을받은작품이다.여기에신과함께시 리즈를통해연이어천만배우타이틀을단주지훈이왕세자역할,할리우드에서인지도높은배두나가의녀역할,류승룡이권력실세역할을맡는등내로라하는배우들이캐스팅됐다.주지훈·류승룡은이날직접참석했고,배두나는영상으로인사를전했다.김감독은“그시대가갖고있던고

요하고기품있는정적인아름다움이인간의탐욕과역병환자들이만들어내는동적긴장감과충돌했을때어떤쾌감이발생할것이라고생각했다”며“킹덤은실제그런것들이가득한작품”이라고말했다.

킹덤의회당평균제작비는 15~20억원수준.많아도4~5억원인국내미니시리 즈와비교해거의4~5배규모다.넷플릭스에판권을판매,전체 400억 원대제작비가투입된tvN 미스터 션샤인(24부)과회당제작비는비슷한수준이다.김은희작가는 “2011년부터 기획했지만잔인한장면들이많아대본작업에어려움이있었다”며“넷플릭스라는플랫폼을통해자유롭게창작활동을할수있었다”고말했다. 킹덤은내년1월25일공개에앞서이미시즌2제작이확정됐다.넷플릭스는지난해극장개봉과동시에넷플릭스를통해공개해논란을부른영화옥자를시작으로,올해범인은바로너!YG전자 등한국산오리지널콘텐트를본격적으로늘려가고있다.이날행사에서는 유재석이 출연하는예능범인은바로너!시즌2(이하 내년 공개), 드

라마 첫사랑은 처음이

라서, 천계영 작가의

동명 웹툰이 원작인 드라마 좋아하면 울리는도 소개됐다.이는아시아내선호도가높은한국콘텐트를중심으로아태지역시장점유율을높이기위한전략적행보로해석된다.넷플릭스는2016년초아시아에진출했지만아태지역유료VOD시장점유율은9%수준이다.

이날행사에는한국·일본·인도네시아등아태지역11개국에서200개넘는언론매체가 참석했다. 넷플릭스창업자이자CEO인리드헤이스팅스는“우리는전세계의뛰어난이야기에투자하고전세계창작자들을한데모은다”며“다양한문화를뛰어넘는이야기를개인이원할때그에게최적화된엔터테인먼트경험을제공하는것이우리의큰목표”라고말했다.넷플릭스는시가총액약 1560억 달러(약174조 6000억원) 규모의세계최대OTT업체로,전세계190개국에회원1억3700만명을확보하고있다.

싱가포르=노진호기자yesno@joongang.co.kr

‘킹덤’은넷플릭스의한국첫오리지널드라마다.시즌2제작도이미확정됐다. [사진넷플릭스]

리드헤이스팅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