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재IC에서10분준강남권땅제3판교테크노밸리바로옆

JoongAng Ilbo - - 분양포커스 -

판교신도시와행정구역을맞대고있는경기도성남시금토동은옛‘금현동’(금이나오는고개밑)에서지명이유래했다.이런금토동이요즘부동산시장에서주목받고있다.주변에공공주택단지,제2·3판교테크노밸리등대형개발호재가줄을이으면서땅값이들썩이고있기때문이다.부동산시장에서개발호재는땅값을끌어올리는가장강력한요소로꼽힌다.아무리시장이침체해있더라도주변에대형개발호재가진행되면부동산가치가뛰기때문이다.요즘부동산투자자들의관심이금토동에쏠리고있는것도바로이런이유때문이다.

서울세곡·내곡·서초동한달음

이런금토동에그린벨트땅(사진)이매각중이어서눈길을끈다.제3판교테크노밸리(2023년완공)예정지와많은부분이접해있는임야다.지주가직접매각하는토지로전체44구좌이며1구좌는약 331㎡단위이다.매각가는3.3㎡당120만원부터다.계약순으로필지가배정되며잔금납부즉시소유권을이전해준다.

이토지가위치한금토동일대는제2·3판교테크노밸리 조성에힘입어제4차산업혁명의메카이자한국형실리콘밸리로집중육성돼강남에버금가는수도권제4업무중심지역으로급부상할지역으로평가받고있는곳이다.판교2밸리는기존판교1밸리의북쪽43만㎡부지에조성되는나비모양의벤처단지로서쪽1단계(20만㎡)와동쪽2단계(23만㎡)가2019년까지단계적으로완공될예정이다. 2밸리바로옆에조성되는3밸리(58만㎡)에는사회초년생과신혼 부부를위한맞춤형공공주택등3400여가구도들어설예정이다.

금토동은또교통의요충지로경부고속도로양재IC에서는차로약10분거리에불과한데다,대왕판교IC에선직접진출입이가능한준강남권으로이전부터부동산투자자들의많은관심을받아왔던곳이다. 특히경부고속도로가관통하고서울외곽순환도로와교차하는판교JC,서울∼용인간고속도로,성남∼안양간고속화도로등이주변을둘러싸고있어강남접근성이매우뛰어나다.여기에신분당선신설역도추진중이고월곶∼판교간복선전철이2024년개통예정이다.세곡동·내곡동·서초동등서울강남에서도가깝다.

대형개발호재많아땅값들썩

이처럼뛰어난강남접근성에다대형개발호재가줄을이으면서금토동일대땅값도뛰고있다.특히지난해제3판교테크노밸리조성계획발표를전후하여대지와전답등의땅값은거의두배가까이오른상태다.하지만그나마도매물이자취를감춰땅을사고싶어도땅이없어살수없는상황이라는게현중개업소관계자의설명이다.성남시수정구의한부동산중개업소관계자는“제2·3판교테크노밸리가그린벨트를해제해조성되는만큼추가적인해제조치에대한기대로투자자들의발길이늘고있지만,정작매물이없어발길을돌리고있다”고말했다.토지매각관계자는“매각대상지는그린벨트해제지인판교테크노밸리처럼땅값상승여력이충분한곳”이라며“조기완판이예상되는만큼서두를필요가있다”고말했다.문의031-704-7800

김영태기자

제3판교테크노밸리예정지와많은부분이접해있는금토동그린벨트토지사진.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