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시 득점왕은 양보할게

호날두와4골차…프리메라리가우승 트레블 눈앞

Metro Korea (Seoul) - - FRONT PAGE - /김민준기자 mjkim@metroseoul co kr

FC바르셀로나가 2014-2015시즌스페인프리메라리가우승을차지했다

바르셀로나는17일 현지시간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열린 20142015 프리메라리가 37라운드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와의 원정경기에서 1-0으로 이겼다 30승3무4패로승점 93을 기록한 바르셀로나는 2위레알마드리드 29승2무6패 와의승점차를4로유지해남은한경기결과에관계없이리그우승을확정했다

2012-2013시즌 이후2년만에패권을탈환하며통산23번째우승을수확했다.레알마드리드가여전히32회의최다우승기록을보유하고있다.

리오넬 메시는 후반 20분 페드로의 패스를 왼발 슛으로 연결해결승골을 뽑아냈다 리그 41호 골이다.

하지만득점왕경쟁을펼치고있는크리스티아누호날두 레알마드리드 가에스파뇰과의경기에서혼자세골을몰아치며팀의 4-1 승리 를이끌었다 리그 45호 골로한경기를 남기고 메시와의 격차를 4골로 벌리면서 2년 연속 득점왕 등극이유력해졌다

다만메시는바르셀로나가유럽축구연맹 UEFA 챔피언스리그와코파델레이 스페인 국왕컵 결승에 진출한 상태여서 트레블(3관왕) 을달성할가능성이 높아졌다. 2008-2009시즌 바르셀로나에 트레블을 안긴 메시가 이번 시즌 또트레블을달성하면축구역사상트레블을 2번 경험한 최초의 선수가된다.

2014-2015시즌 스페인프리메라리가우승을확정한FC바르셀로나선수들이기뻐하고 있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