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못보낸돈 쉽게되돌려받는다

금감원,착오송금반환절차간소화추진 소요기간도3영업일서 2영업일로단축

Metro Korea (Seoul) - - ECONOMY -

#중소기업경리담당자인A씨는 인터넷뱅킹을 통해 여러 건의송금을 처리하던 중 0 을 한번더눌러 10만원을 입금해야하는것을 100만원으로 잘못 보내고말았다. 송금 직후 이 사실을 발견한 A씨는 거래 업체에 연락을취해 차액을 돌려받았지만 아찔함을느껴야 했다.

19일 금융감독원은비대면송금 거래 확대 등에 따른 착오송금을 방지하기 위해 착오송금예방 및 반환절차 간소화 방안을추진키로 했다.

착오송금 이란송금인의착오로 인해 송금금액이나 수취금융회사 수취인계좌번호등이잘못입력돼이체된거래를말한다.

이는법적으로수취인의예금이기때문에송금인은수취인의동의없이는자금을돌려받을수없다.

특히모바일뱅킹사용증가와송금절차간소화등비대면송금거래에서 착오송금이 많이 발생하고있어이에대한대책필요성이 제기됐다.

실제작년4월부터올해3월중은행에청구된타행착오송금금액은 1708억원에 달한다.

착오송금 관련 민원도 2013년 141건, 작년 175건으로 증가해왔다.

다만 타행 착오송금 반환청구 외에 자행반환청구 나 수취인의 자발적 반환 반환동의서제출 없이 반환 등에 대해서는 은행들이 관리하고 있지 않아실제 착오송금 규모는 더욱 클것이라고금감원은전망했다.

이에따라금감원은올해안으로전자금융서비스의이체프로세스를개선키로 했다.

우선 인터넷뱅킹 모바일뱅킹에서 제공하고 있는 자주 쓰는계좌 와 최근이체 기능은 CD ATM거래화면에도적용한다.

또한 수취인 정보 조회 시 강조색등을활용해송금정보를강조하는등수취인정보의정확성확인과정을강화할방침이다.

아울러 수취인명 입력란을 신설하거나 송금을 5∼10초간 지연하는등착오송금을예방하는방안에 대해서도 은행들과 협의를진행 중이다.

착오송금 반환절차도 간소화된다.

그간 송금을 잘못했을 경우은행창구에직접방문해반환청구서를 작성해야 했지만 앞으로 는콜센터를통해반환청구를접수할수 있다.단 수취인의 반환동의절차출금동의 를콜센터를통해처리할경우보이스피싱등금융사기에노출될우려가있어반환동의는현행대로영업점을통한접수방식을유지키로 했다.

현재 최소 3영업일이 걸렸던반환 소요기간은 2영업일로 단축하며 은행의 전산개발을 거쳐실시간반환도추진키로 했다.

이와함께수취은행은수취인접촉이력이나 미반환 사유 등을송금은행에 전달해 송금인의 불안감을경감시키기로했다.

금감원 관계자는 6월 말까지각 은행이 착오송금 예방 및 반환청구절차개선방안 을마련 시행할 계획 이라며 개선 방안 중콜센터반환청구접수등조기시행이가능한사항은준비가완료되는 은행부터 조속히 시행키로했다 고 말했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