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년 부동산광풍의 학습효과

Metro Korea (Seoul) - - OPINION -

분별한 사용을 자제하기 시작했다 2003년 카드대란 효과로 공급자와 수요자 모두에게건전한카드소비문화가정착된것이다다시부동산얘기로돌아오자2008년이후극심한침체에빠졌던부동산시장이 올 들어 회복세로 접어든 것은사실이다 하지만 카드대란 때 그랬던 것처럼 2008년의 학습효과가 2015년 부동산시장에투영되고있다

예컨대 2008년 이전부동산시장은용광로속쇳물과같았다 집값이계속해서오를 것이란 기대감이 팽배했다 그래서 7~ 8%에 이르는 높은 금리에도 대출을 받아너도나도겁도없이집을샀다

문제는달아오른속도만큼시장이식는것도 빨랐다는 데 있다 벌이의 절반 이상을 대출 이자로 내면서도 집값은 떨어지는현상이 계속되면서 일반 서민들은 물론이고중산층마저하우스푸어로내몰렸다

이 같은 상황을 2015년 부동산 시장 참여자들은 고스란히 기억하고 있다 최근 주택수요자를보면치솟는전셋값에지친무주택 실수요자가 상당수를 차지한다수도권 외곽의 서울 전셋값으로 옮겨갈수 있는 아파트들이 완판 행진을 벌이는것도이같은이유에서다

수요자들은 2008년 금융위기를 겪으며무리한대출이하우스푸어로가는지름길이라는사실을학습했다 아무리정부가빚내서 집을 사라고 내몰아도 은행과 수요자가스스로재정건전성을관리하는것이다

물론 지금도 투기 목적으로 집을 사는사람이 전혀 없지는 않다 좀처럼 회복 기미를보이지않는실물경기도부동산시장에는악재다 금리인상 인구구조변화등도무시할수없는변수다

그러나 카드대란을 거치면서 건전한 카드소비문화가정착됐던것처럼부동산폭락을거치면서수요자들이부동산시장을바라보는 인식도 달라졌다 2015년의 부동산시장이 2008년처럼 폭락할 것이라는막연한불안감을떨쳐내는게중요하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