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NEW VOLVO XC60 D4 INSCRIPTION

무엇하나일매지지않은게없다

Motor Trend - - Contents - 글_이진우사진_박남규

볼보XC60무엇하나일매지지않은게없다

“형님! 차보셨어요?어떠셨어요?”지난3월볼보가 XC60을처음공개하자마자메시지가들어왔다.아직차를보지못해부랴부랴검색한후답장을보냈다. “젠틀함과스포티함이잘조화됐어.최고야.”메시지를보낸이는다름아닌신형XC60의메인디자이너이정현이다.그는볼보사내디자인경합에서1위를하면서신형 XC60의메인디자이너로활약했고그결과물이지금막세상에공개된것이다.볼보최초의한국인디자이너는그가디자인한볼보가한국에서어떻게평가받을지무척이나궁금했던모양이다.

실물을보니사진보다더잘생겼다. XC90과실루엣이비슷하지만도어와D필러아래등에볼륨감을주어 XC90보다다이내믹한디자인이다.차체크기는1세대보다커졌다.길이와너비가45, 10밀리미 터늘었고높이는55밀리미터낮아졌다.앞뒤트레드도20, 70밀리미터넓어졌다.더넓고낮아진차체비율이다이내믹한느낌을더한다.휠베이스도90밀리미터나늘었으니뒷자리도조금더넉넉해졌을것이다.이전보다차체가월등히커졌음에도차체무게는그대로다.

실내레이아웃은XC90과약간다르지만분위기는사뭇비슷하다. 나무와 가죽을 많이 사용하고 크롬으로 포인트를 준건 XC90과똑같은 패턴이다. XC60 인스크립션은실내에그레이컬러의나무를사용했다. 자동차내장용나무로는처음보는색이자 무늬다. 스웨덴해안가에서볼수있는나무라고한다.독특하고고급스럽다.

이제는볼보의시그너처처럼굳어진아이패드형태의9인치디스플레이는한층더업그레이드됐다.메뉴를간단히하고폰트를키웠

다. 물론 완벽하게 한글을 지원한다. 적외

선을이용한방식은터치감이좋고반응도

빠르다.밝은곳에서도잘 보인다.다만내

비게이션맵디자인은별로다.구성이단조

롭고색감도눈에잘띄지않는다.

나파가죽시트는부드럽고여러방향

으로조절돼몸에착감기게끔만들수있다.

시트쿠션이두껍진않지만몸의굴곡에잘

맞게조절할수있어편하다.뒷좌석도무릎

공간이넓고시트가길어허벅지근처까지

받쳐준다.시트밑으로는수납공간이있다.

센터스택에있는다이얼을돌려시동을 걸었다. 디젤엔진임에도시동음이아주작고아이들링도차분하다.소음과진동에잘대응했다.차를움직이자바퀴구르는느낌이부드럽게다가온다.노면충격을 잡아내는 솜씨가 여간 아니다. 과속방지턱을 빠르게넘어도 별무리가 없다. 앞 더블위시본, 뒤리프스프링방식의뛰어난충격흡수능력은이미 S90과 XC90에서 경험했다. 그런데 XC60에선 약간다른 느낌이다.충격을부드럽게흡수하는것은같은데약간더스포티한느낌을 준다. 같은서스펜션을사용했음에도느낌이약간다른건차체무게의차이가아닐까 싶다. XC90보다 130킬로그램 정도가벼워 스프링에가해지는 하중이덜하니 서스펜션이 좀더빨리 움직여스포티한느낌이들었을것이다.내게는무게감있는XC90보다는이쪽이더잘맞는느낌이다.

속도를130킬로미터까지올려도다른세상과단절된듯소음이거의들리지않는다. D필러쪽에서약간의풍절음만이들릴듯말듯이다.여기에15개나되는B&W사운드시스템이훌륭한음질을만든다. 악기 하나하나의 소리가 또렷하니 주행이더편하고 고급스럽게느껴진다. 8단 자동변속기도 안락한 주행에 큰 몫을 차지했다. 마치 변속기가 없는것처럼느껴질정도로빠르고부드럽게변속한다.

스티어링감각도 XC90보다 살아 있다. 사실XC90은 운전대에서거의아무것도느껴지지않는다. 운전을 즐기기보다는 안락함을 누리라는 배려라고생각한다.반면XC60은약간다르다. XC90보다는노면정보가운전대로많이 들어온다. 그렇다고이차가스포티한주행감을지녔다는건아니다.컴포트,에코,다이내믹세가지주행모드가있지만스티어링감각은거의변화가없다.변속패턴만약간바뀔뿐이다.

XC60을타면서가장좋은순간은고속도로에서어댑티브크루즈컨트롤을켜고달릴 때다. 스스로가속과감속을하고차선을따라조향도한다.그감각이어색하지않다.앞에차가끼어들때도급정거를하지않고차분하게대응한다.차선을변경할때뒤에차가오면다시원래차선으로 유도한다. 유사시이차는충돌이예상되면브레이크를밟으면서장애물을피해조향하는기능이들어갔다.주행편의성과안전에대해서는무엇하나일매지지않은게없다.

1세대 XC60은 단정하고멋스러운 디자인에 안락한 승차감,쉽고편한운전까지뭐하나못하는게없는팔방미인으로100만대넘게 팔렸다. 개인적으로도 볼보에서가장 경쟁력있는 모델이라고 생각했다. 2세대는 1세대보다모든면에서뛰어나다. 디자인,성능, 편의성,주행성그리고안전까지. 어쩌면신형 XC60은 1세대보다빠르게 100만대를 돌파할지도모르겠다.

뒷자리무릎과머리공간이넉넉하다.시트에적당한볼륨도넣어안락하다. 60:40으로폴딩되고모두접으면완전히평평해진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