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친없다보니 … 키스신즐거웠다"

The Korea Daily - - 전면광고 - 곽도원'분노의윤리학'촬영소감

배우 곽도원이 '분노의 윤리학' 속 키스신촬영뒷이야기를밝혔다.

곽도원은 30일 오전 서울 롯데시 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분노 의 윤리학'( 감독 박명랑) 제작보고 회에서 배우로서 첫 키스신을 앞두 고 하루 종일 식사를 거르고, 양치 를했을정도로긴장했다고전했다.

곽도원은 영화 선택에 키스신이 영향을 미쳤냐는 질문에 "그게 비 중이 컸다" 며" 찌질하고 비겁한 역 할을 안 해봐서 훅 당겼고, 그 분 이 참 아름다우시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

그는 "키스 신 촬영 날하 루 종일 굶었 다. 혹시라도 긴장해서 여배 우의 심기를 불 하루 종일 굶고 가 글도하루종일했다" 며 "그런데여 배우는 네 끼를 먹더라 . 아무 부담 이없더라"라고말했다.

곽도원은이어" 그분도키스신은 처음이었는데 촬영을 하다보니 오 히려 더 당당하게 내 어깨를 두드 리며 긴장 풀라고 하더라. 여자친 구가 오래 없다보니 키스를 할 기 회가 없었는데, 즐거웠다" 고 덧붙 였다.

그는 앞으로 멜로 연기를 함께 하고 싶은 사람으로 소녀시대 태 연을 꼽으며 "연기에 도전하세 요!" 라고 우렁차게 외쳐 웃음을 자 아냈다.

한편 '분노의 윤리학' 여대생 살인사건에 얽힌 자, 그리고 살해 된 계였던 남편을 둔 범죄 드라마다

문소리 은 미모의 4명의 남 여자와 불륜관 한 여자의 이야 기를 담은 . 이제훈 조진웅 곽도원 김태훈 등이 출연했다 . 오는2월21일개봉.

편하게 할까봐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USA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