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企★브랜드10배늘린다

올리브영‘즐거운 동행’ 2주년 업계대표상생프로그램자리매김매출3억브랜드2020년10개로

AJU Business Daily - - 생활경제 - 이규진기자

국내 최대 헬스앤뷰티(H&B)스토어올리브영이 2020년까지 중소기업 상품 10개를 스타브랜드로 키우겠다는계획을 17일 밝혔다. 이는 ‘즐거운 동행’출범 2주년을맞이해세운계획이며올리브영은 그동안매출 3억원이 넘는스타브랜드1개를 양성했다.

지난 2016년 5월부터 시작한 ‘즐거운 동행’은 지역의 유망한 상품을 발굴하고 판로를 지원, 지역 경제 활성화에기여하는 것을 목표로 하는 프로그램이다. ‘즐거운 동행’을 통해 발굴한 중소기업은 현재 23개, 취급 상품 수는첫 해와 비교해 4배 이상 증가한 200개에 이른다. 월 평균 매출 역시 첫 해보다 8배가 늘면서 ‘즐거운 동행’은 2년만에 화장품 업계의 대-중기 상생 대표프로그램으로안착했다.

특히 올해는 ‘아임프롬’이라는 스타브랜드가 탄생해 ‘즐거운 동행’ 프로그램운영에더욱탄력을받고 있다. 대표제품인 ‘아임프롬 허니 마스크’는 지난해 올리브영과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가 공동 주최한 품평회를 통해 입점했다. 이 제품은 올해 3월 기준으로 입점첫 달보다 매출이 10배 증가했으며 지난 2월 초에는 올리브영 온라인몰에서판매액기준기초화장품부문1위자리에까지 올랐다. 또한 최근 원물화장품트렌드를 이끌고 있는 ‘다시마팩’, ‘산양유 마스크팩’ 등도 ‘즐거운 동행’을 통 해발굴한제품이다.

올리브영은 이러한 성과에 힘입어앞으로 즐거운 동행을 좀 더 전략적으로 육성해 나갈 방침이다. 취급 상품을대폭 확대하고 즐거운 동행존 운영 매장도 늘려 최소 연 3억원 이상의 매출을올리는 ‘스타 브랜드’ 양성을위해집중할 계획이다.

입점하는 루트도 지금보다 더 다양화하기로 했다.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와 함께 개최하고 있는 연 2회의 입점 품평회 외에도 지자체나 공공기관과업무협약을맺고다양한경로로우수 중소기업을 추천 받으며 발굴 기회와 입점 매장 수도 대폭 확대할 계획이다. 브랜드력이 약한 중소기업 상품의인지도를 끌어올리기 위한 프로모션도강화한다.

올리브영 관계자는 “’즐거운 동행’프로그램은중소기업의좋은아이디어를 발굴하고 육성하는 기회의 장으로,소비자에게는 더 나은 제품을 제공하고 중소기업은 경쟁력과 매출 증대 효과를기대할 수 있다” 며 “2020년 스타브랜드 수를 지금보다 10배 늘리는 것을목표로 ‘즐거운 동행’을 더확대하며실력있는 중소기업들이 수면 위로 나올수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