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찌민을스마트시티로!

11월 16~17일‘호찌민시경제포럼’

AJU Business Daily - - 첫장 -

베트남이 강력한 정보기술(IT) 인프라를 바탕으로 하는 차세대 스마트시티 건설 거점으로 주목 받고 있습니다. 베트남최대 경제 도시 호찌민시 정부는 세계 창조 도시로의 경제 성장 및 발전 모델을논의하기 위해 11월 16일부터 17일까지‘2018 호찌민시경제 포럼’을 개최합니다.

‘양방향 및 창조 도시 창출- 기업의 원동력’이라는주제로열리는이번포럼은호찌민시정부가주관하고호찌민시 외무부,베트남 호찌민기업협회(HUBA·후바)와 사단법인 한베경제문화협회(KOVECA·코베카)가공동개최하며중견기업연합회,중소기업중앙회,아주경제등이후원합니다.

오는 17일 열리는 본 포럼에서는 창조도시의미래와 역할, 혁신및창업활동에대한 기업의 역할 등을 주제로 논의가 진행됩니다. 후바는 9000여개의 기업 회원사를 포함해 68개의 조직 회원을 보유하고 있는 베트남 최대 기업 연합회로, 상당수 회원사들이 이번 포럼에 참석할 예정입니다. 16일 저녁에는 호찌민시 렉스호텔에서회의에참석하는 VIP들을 위한환영리셉션이예정되어있습니다.

이례적으로 호찌민시 정부가 포럼을주최하는 만큼 베트남 측에서는 응우옌쑤언푹 총리와 호찌민시 서기장 등 최고위급 인사가 참석할 예정입니다. 한국 측에서도 전·현직 장관급 인사와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코트라) 전문가등다수정부관계자가참석합니다.

포럼이 개최되는 살라 시티(Sala City)는 호찌민 시내 2군의 투티엠(Thủ Thiêm) 개발 지역에 위치해 있습니다. 전체 면적이 657ha에 달하는 투티엠 지역은 스마트시티 개발 선행 지역으로 선정돼베트남 1위 자동차회사인쯩하이와꽝민부동산개발회사가개발에돌입한상태입니다.

앞서 호찌민시 정부는 ‘스마트시티 건설 2025년 비전’에 따라 다른 지역과 차별화할 수 있는 스마트시티를 건설하겠다는 방침을 마련했습니다. 자율운전 버스, IT를 활용한 에너지 절약 기기 등 친환경 설비가 설치되는 다른 지역 스마트시티와 달리 IT, 빅데이터, 인공지능(AI)등을 바탕으로 지속 가능한 스마트시티를 건설하겠다는 것입니다.

호찌민 스마트시티 건설을 주도하고자 하는 기업인들의 많은 관심을 부탁드립니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