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직원5000명,올해4만시간‘온정’나눴다

올해봉사활동5000명돌파…참여인원3년만에두배이상늘어

AJU Business Daily - - 지방종합 - 이서우기자 [email protected]

CJ제일제당은 올해 1월부터 11월까지봉사활동에 참여한 임직원 수가 5000명을돌파했다고6일 밝혔다.

봉사참여인원이 5000명을 넘은것은올해가 처음으로, 약 2000명이 참여했던2015년과 비교하면 3년 만에 두 배 이상늘었다. 이 같은 추세라면 올해 총 봉사시간은 약 4만 시간에 다다를 것으로 기대된다.

CJ제일제당은 ‘지속적’, ‘임직원 참여’, ‘업(業)과의 연계’라는 원칙에 맞춰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임직원들이 직접 봉사활동을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임직원들이 자사 제품을 활용해 반찬을만들어 미혼한부모 가정에 전달하는 ‘찬찬찬 프로젝트’와 햇반 용기 및 버려지는 폐목재를 이용해 미니정원을 만들어 지역아동센터나 노숙인 쉼터에 기부하는‘햇반가드닝’이다.

이밖에도주요경영진이참여하는 ‘푸드뱅크희망나눔 선물세트’ 조립 봉사, 식품 나눔, 벽화 그리기 등 전국 13개 사업장에서다양한활동을벌였다.

임직원들의 봉사 참여율을 높이기 위해 4월과 11월에 집중 봉사주간을 운영하기도 했다.

신현재 CJ제일제당 대표는 사내 이메일을 통해 “대기업 임직원으로서 사회적책임을 다하고 봉사활동을 통한 보람과성취감도 느낄수있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며참여를독려했다.

CJ제일제당 임직원들이 햇반 용기를 활용해 미니 정원을 만드는 햇반 가드닝 사회공헌활동을하고 있다. [사진=CJ제일제당 제공]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