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16년만에中누적판매1000만대돌파

프랑스서 ‘갤럭시 언팩’ 한글 광고

AJU Business Daily - - BUSINESS - 최윤신기자[email protected]

현대자동차가중국시장진출 16년 만에승용차판매 1000만대를 돌파했다. 13일 현대차와 증권업계에 따르면 현대차는 지난해 12월 중국에서 도매판매 기준으로 승용차 8만7821대를 팔아 2002년 중국에 진출한이후누적판매 1004만6535대를 기록했다.

현대차는 현지 합작법인 베이징현대를 설립한 지 16년 만에 누적1000만대 판매를돌파했다.현대차는 2002년 12월 밍위(국내명 EF쏘나타)를 출시한 것을 시작으로 2003년부터 엘란트라(국내명 아반떼XD)를 출시하며 중국시장공략에본격적으로 나섰다. 중국진출 6년 만인2008년에는 차종을6개로늘려누적판매 100만대를 넘어섰고, 2013년에는처음으로연간판매 100만대 고지에올라서며누적판매 500만대를 기록했다. 현대차는 2013~2016년 4년 연속으로 연간 100만대를 넘게 판매했다.

현대차는그간중국에서급성장을거뒀지만최근 2년간 실적은부진했다. 사드보복의영향을받은 2017년 판매량이 78만5000대 선으로내려앉았고 지난해는 79만177대를 팔며 0.6% 회복하는 데 그쳤다. 이런중국시장상황에서현대차는다양한전략차종중심으로판매를확대할 방침이다. 최근 성장세를 보이는 스포츠유틸리티차(SUV) 시장을 공략하고친환경차라인업을6종으로 확대한다.

삼성전자가 ‘갤럭시 언팩 2019’한글 옥외광고를 11일(현지시간)부터 프랑스 파리 콩코드 광장에서 진행했다고13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이번 한글 옥외광고를 통해 모바일 발전을 주도해온 한국 기업으로서 자부심을 표현하는 동시에 향후 갤럭시가 선사할 미래에 대한 기대감과 궁금증을 높일 예정이다. 갤럭시 언팩 2019는 내달 20일(현지시간) 미국샌프란시스코에서 진행된다. [사진=삼성전자 제공]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