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JU Business Daily

LG전자하이퐁역대최­대매출베트남,글로벌생산거점‘속도’

- 윤정훈기자yunri­ght@

3조1970억…전년비41%증가

베트남이LG전자의글­로벌거점생산기지로자­리매김하고 있다. 2014년 베트남 하이퐁법인을준공한이­후역대최대매출까지바­라보고있다.

21일 LG전자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가전제품을 생산하는베트남 하이퐁 법인의매출액과 종속법인인LG이노텍­하이퐁 법인의합계매출액은 3조1970억원이다. 이는 전년(2조2595억원) 동기대비41% 증가한 수치다. 합계순이익도983억­원으로전년대비98%늘었다.

올해1분기만 하더라도 LG전자는 코로나19 직격타로 인해베트남 현지공장 가동 시간이줄면서매출이다­소 부진했다. 하지만 2분기이후본격적인공­장가동과가전제품수요­급증에선방했다.

2분기에 LG전자의 스타일러, 건조기, 식기세척기등스팀가전­의글로벌판매증가가실­적을 견인했다. 더불어지난해국내에서­이전한스마트폰부문매­출이합쳐지면서전체매­출액이증가했다. LG전자는 스마트폰사업부의수익­성제고를 위해서평택설비를 베트남법인으로이전한­바있다.

LG전자 하이퐁법인은 TV, 휴대폰, 세탁기,청소기, 에어컨, 차량용인포테인먼트부­품등을 생산하고 있다. LG이노텍 하이퐁 법인은카메라모듈을생­산하고있다.

LG전자의가전판매는­하반기에도호조세를나­타내고있어,연간매출도다시한번기­록을갈아치울전망이다.지난해LG전자와LG­이노텍하이퐁법인의합­계매출액은 5조5903억원으로­올해는6조원돌파가예­상된다.

베트남에첫번째연구개­발센터(R&D)건립도 추진하고 있다. 이는 LG전자가 베트남 시장을 단순 생산 거점을 넘어전략 기지로 삼겠다는뜻으로 풀이된다. LG전자는 지난 7월응우옌쑤언푹 베트남 총리와 한국기업간담회에서R&D 센터설립을언급했다.이에조만간구체적인연­구소위치와규모등이발­표될예정이다.

LG그룹의디스플레이­생산계열사인LG디스­플레이도베트남투자를­늘리고 있다. 2016년설립돼매년­수천억원을투입한 LG디스플레이하이퐁 법인은 현재자산만 3조3673억원에이­른다.주로중·소형OLED모듈을공­급하고 있으며, 올해상반기는 TV 판매부진으로 2536억원의순손실­을기록했다.

LG전자는 베트남 거점화 전략을 통해인건비 부담을 줄이고, 성장하는 베트남 소비시장을공략한다는­방침이다.

베트남시장에1995­년 진출이후올해로 25년된LG전자는 사회공헌활동도지속하­고있다. 현재하이퐁시와지역상­생발전을위해취약아동·청소년·청년지원사업을펼치고­있다.

메콩강 해수 담수화 솔루션 지원 사업도진행중이다. LG전자 버티컬사업개발팀은베­트남환경부와유엔해비­타트베트남지부요청을­받아 LG전자의에너지기술­과중소기업의담수화기­술을결합한이동형담수­시스템을구축했다.

업계 관계자는 “성장하는 아시아 시장을공략하기위해 사실상 베트남을 ‘포스트 차이나’전진기지로구축한것”이라며“베트남은인건비가 중국보다 3배 이상 싸고, 소비시장으로매력이있­어LG그룹의투자가이­어질것으로본다”고 말했다.

 ??  ??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