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호벌금2000만원징계재심요구한대전청구기각

Ilgan Sports - - SPORTS -

한국프로축구연맹(총재벌금 2000만원 징계에대해권오갑)이재심을요구한대전시티즌의청구를기각했다.프로축구연맹은10일축구회관에서이사회를열고김호대전대표(사진)의 심판실난입과관련해제재금2000만원을 징계받은대전구단의재심청구에대해심의했다.연맹 이사회는 논의 끝에 징계의부당성을주장한대전의요청을받아들이지않기로했다.대전이재심결정을수용하면상벌위원회(위원장조남돈)의징계가확정된다. 반면대전이재심에도불복해이의신청을하면이사안은대한축구협회공정위원회로넘겨진다.앞서김대표는지난달 14일 아산과 K리그2(2부리그) 경기중허범산(아산)의결승골과정에서조성준(아산)과김예성(대전)의몸싸움이있었는데도주심이지적하지않았다며경기 종료 이후 심판대기실에 찾아가심판에게거칠게 항의했다. 이과정에서 김 대표가 심판에게 욕설하고밀치는등과도한항의를벌인것으로확인됐고,연맹상벌위를열었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