홧김에글러브내던지다어깨탈구된보스턴투수

Ilgan Sports - - SPORTS -

보스턴 레드삭스 우완 셋업맨카슨스미스( 29ㆍ사진)가글러브를 내던지다가 어깨가탈구되는 부상을당했다.스미스는지난 15일(한국시간)오클랜드전4-5로 뒤진8회초에구원등판했다가크리스데이비스에게우중월솔로아치를맞았다.그는실점에의한자책감으로더그아웃에들어와여느투수들처럼분을이기지못하고글러브를힘껏내팽개쳤다.그때어깨에심상치않은일이생겼음을직감했다.스미스는일간지보스턴글로브와인터뷰에서“어깨뼈가아주빨리‘들락거리는’ 느낌이 들었다”고 했다.보스턴 구단은 병원에서 어깨 탈구소견을 들은 스미스를 16일 열흘짜리부상자명단에올렸다.문제는‘어깨 아탈구(Shoulder Subluxation)’증상이투수에게흔하게발생하는부상이아니라는데있다.어깨아탈구는관절이반복해서부분적으로탈구되는증상이다.데이브돔브로스키보스턴구단야구운영부문사장은스미스의수술여부를논하기에이르다고신중하게답했다. 그는 MLB닷컴과인터뷰에서“스미스가 16일 자기공명영상(MRI)촬영을 포함한 광범위한 검진을 받았다”면서“결과는며칠기다려야하고,상황에따라다른의사의소견을들을수도있다”고했다.그러면서“상태가가벼운것은아니다”며수술가능성도있음을암시했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