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 적금중도해지시금리불이익줄어든다

Ilgan Sports - - Entertainment - 권지예기자

예·적금에 가입했다가 중도에 해지하더라도가입기간이길수록약정한금리에 근접한 금리를 적용받을 수있게됐다.

1일 금융권과금융당국에따르면시중은행들은 이달부터 예·적금 상품설명서를 개정해 새로 가입하는예·적금 상품들은적립 기간에 비례해중도해지금리를높게적용한다.그동안시중은행들은적금을중도에 해지하면 적립 기간과 무관하게일률적으로 낮은 금리를 설정했다.일부 은행은 약정 기간의 90% 이상이 지난 상태에서 해지해도 약정 금리의10%만적용하기도했다.그러나앞으로약정기간에가까워질수록중도해지금리도올라간다.

예를 들어 1년 만기 연 2.0% 예금에가입했다가6개월 뒤해지하면절반인연 1.0%의금리를적용하고9개월이 지나면연 1.5%의 금리를적용하는것이다.

카카오뱅크는 지난달 18일 예·적금 중도해지금리를 변경했다. 가입기간에따라1개월미만은기본금리의10%만인정되지만1∼3개월 30%, 3∼6개월 50%, 6∼9개월 70%, 9∼11개월 80%, 11개월 이상은 90%를 각각인정한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