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미우리아베, 4년만에포수복귀

Ilgan Sports - - SPORTS -

일본프로야구요미우리의간판스타아베신노스케(39)가 내년 시즌부터 4년 만에포수로복귀한다.

일본 스포츠 전문지 ‘닛칸스포츠’는 5일아베가하라 다쓰노리(60) 감독과상의한 끝에 내년 시즌부터 포수 복귀를 결정했다고전했다. 2016년부터 포수마스크를벗고1루수로뛰어온아베는“역시내자리는 포수라고 생각한다. 포수 포지션에 특별한애착이 있다”고 말했다. 아베는 2013년 목 근육통에 시달렸다. 어깨까지 좋지않아2014년포수로서111경기를출전하는데 그쳤다. 2014시즌을 마치고 1루수 전향을결정했지만 2015년 개막직후부상자가 속출한 팀 사정 때문에 다시 포수로 돌아갔다.

아베는골든글러브를 4번 받았고, 베스트나인에 9차례 선정됐다. 모두포수로서받은 상이다. 타격은 지난 시즌 95경기에서타율 0.247에 11홈런 46타점을 올렸다. 2018년 연속 두 자릿수 홈런 기록을 세운아베는개인통산400홈런에1개만을남겨놓았다. 닛칸스포츠는 “아베는 내년이면만으로 40세가 된다. 당연히 주전 포수로활약하기 어렵다”면서 “아베의 역할은지금까지경험을후배포수와투수들에게전하는것”이라고전했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