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류스타들회당출연료❻1억원❼ 원톱몸값은송중기·이종석

이병헌·장동건·소지섭 등1억원이상송중기는❻아스달연대기❼로업계최고

Ilgan Sports - - Entertainment - ɒ᛭ᵹᬢ ᛧᳲ

올해방송됐거나촬영하는드라마에출연하는배우들중가장몸값이높은이는누구일까.

연예계 다수의관계자에 따르면 드라마회당 1억원 이상의 출연료를 받은 사람은이병헌·장동건·소지섭·현빈·송중기·이승기·이종석으로 밝혀졌다. 이 중에서도 송중기·이종석이 가장 높은 출연료를 받은것으로알려졌다.이병헌·소지섭·현빈은 ‘미스터 션샤인’ ‘내 뒤에 테리우스’ ‘알함브라 궁전의 비밀’에 출연하며 높은 출연료를 받았다. 특히 이들은 비지상파 첫 출연과 침체된 지상파 시청률 상승에 기여해 1억원이라는 높은 출연료가 결코 헛되지 않았음 을 입증했다. 이병헌은 ‘미스터 션샤인’으로최고시청률 18.1%를 기록,소지섭은MBC 연기대상 유력한 대상 후보자로 점쳐진다. 현빈은 단 2회 만에 시청률 7%를넘기며호불호가갈리는소재임에도시청자를끌어당겼다.

내년 5월 방송 예정인 ‘아스달 연대기’를촬영하는 송중기·장동건의 출연료도 1억원이훌쩍넘는다.송중기는업계최고의대우를받은것으로 확인됐다. ‘태양의 후예’ 이후 복귀작에 쏠린 시선이 상당했기때문이다. 이미 전작부터 출연료 1억원을넘긴 이종석은 ‘로맨스는 별책부록’, ‘배가본드’를 촬영하는 이승기는 회당 1억원중반대의출연료를받는다. 이들 모두 믿고 볼 수 있는 연기와 이름값, 한류영향력까지더해져회당 1억원 이상의 출연료를 받았다. 이병헌이 출연한‘미스터 션샤인’은 넷플릭스에 동시 공개됐고소지섭의한류영향력은 ‘내 뒤에테리우스’를 일본·대만·미국에 높은 가격에팔게했다.

한드라마제작사기획PD는“배우에게몇천만원의출연료를더주더라도해외에비싸게팔수만있다면당연히제작사는과감하게 지불하는 쪽을 택한다”고 설명했다.또한간접광고도무시할수없는시장가치다.해당배우에게광고가얼마만큼붙냐가몸값을더끌어올리는요인이된다.

ᨧᲢ ᭒ᵜᛧ Დᶱ ᲁ ᳢ᴸᬢ

,6ᾐἔ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