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력한계·시속하락경륜복병급선수들,추운날씨를공략하라

Ilgan Sports - - Sports -

경륜에서복병은큰인기를모으지못하는선수들을일컫는말이다.최근이런복병급선수들이활개를 치기시작하면서이변이지속적으로연출됐다.일반적으로축의몸상태가정상이아닐경우복병급선수들에게덜미를잡히는경우가많다.그리고강자가다수인편성에서강자들의맞대결로복병급선수에게기회가 주어질 때도 있다. 날씨의 영향도 받는다. 쌀쌀한 날씨 탓에 선수들의 훈련량이조금씩줄어들고있기때문이다.그리고동 계훈련기간이다가오기시작하면서그랑프리대상경륜과거리가먼선수들은일찌감치동계훈련을시작하는선수들도있다.이런부분이작용하기시작하면서서서히선수들의최대시속이떨어지는것을느낄수있다.

지난 회를 봐도 선발·우수·특선 모두200m 랩타임이 0.5∼0.8초가량 떨어졌다는것을알수 있다. 특히전반적선행시속이급격히떨어지면서머리급선수가선행을나설경우복병급선수에게덜미를잡히 는기이한현상이일어나기시작했다.지난달24일부산8경주를보면알수있다. 조봉희가 축으로 인정받는 상황으로복승축역할을충분히해줄수있을것이라는 의견이 지배적이었다. 하지만 그 전경주부터불안한모습을보이더니결국뒷심부족을보이면서착외로완전빠지는대이변을만들고말았다.인기순위2위던김치권이 젖히기 반격에 나섰고인기순위 7위던박태호가김치권뒤에서추입력을발휘하면서 쌍승 499.8배의 초고배당이 연 출됐다.

이뿐이아니라지난 11월 24일창원선발8경주에서노성현이강자로나서는상황이었지만노성현의선행시속이워낙밋밋해기대이하의성적을냈다.당시복병김영규에게역전추입을허용하면서1위김영규, 2위노성현으로쌍승 45.3배의 고배당을만들어냈다.

지금보다 날씨가 더욱 쌀쌀해진다면 위에언급했던부분이더욱심화될공산이크다는전문가들의의견이많다.또체력적으 로한계를드러내는노장급선수들이연말막바지에 체력이 바닥나 고전하는 경우가많다는점을염두에두는것이좋다.장학순 마지막 한바퀴 예상팀장은 “기온이내려갈수록선수들의평균시속이지속적으로떨어질공산이 크다”며 “노장급선수들이체력적으로한계를느낄수있는시기인만큼선수들의몸상태에문제가있다고 판단된다면 무조건적으로 믿기보다빠질 경우를 염두에 두고 전략을 세우는것이좋다”고조언했다. 최용재기자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