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전국집값1%,전셋값2.4%하락전망

Ilgan Sports - - 프로젝트그룹계약종료 - 서지영기자

지난해하룻밤사이에수천만원씩폭등하던집값이올해는하락할것이라는전망이나왔다.

한국감정원은 10일 ‘2018년도 부동산시장동향및 2019년 전망’을 밝히는간담회를 열고, 2019년 전국주택매매가격은지난해보다 1.0%, 주택전세가격은 2.4% 각각 떨어질 것으로 예측됐다고 밝혔다. 감정원이주택매매가격하락을예상한것은지난 2014년 연간부동산시장전망을시작한뒤처음이다.

지난해급등세를보였던서울아파트매매시장은정부의규제지속과입주물량증가등영향으로약보합세를보일것으로전망했다.

주택매매거래량은약81만건으로지난해보다 5.5% 감소할 것으로 추산했다. 지난해전국주택매매가격은전년보다1.1%상승했다. 서울집값이 6.2% 급등했고, 광

주(3.9%) 대구(3.6%) 전남(2.9%) 대전

(2.5%) 세종(2.2%) 경기(1.9%) 등일부지역은비교적높은상승세를유지했다.전세시장은입주물량증가로공급이대거 이어지면서 전국적으로 하락세를 보이 는 가운데, 실수요가 많은 지역은 매매 시장관망세에따른반사효과로수요가일부증가할수있다고예상했다.

정부의규제정책기조속에서투자자의매수심리가위축되고실수요자가관망세를유지하면서주택구입을보류하거나시기를조정할가능성이크다고봤다. 매매시장의경우개발호재가있는일부지역은국지적상승을보일수있으나입주물량증가,정부규제,지역산업위축등으로전국적으로하락세로전환될것이라고내다봤다. 채미옥한국감정원 KAB부동산연구원원장은 “매수 심리는 당분간 관망세를 유지하는 가운데 서울·경기 일부 지역의 입주물량증가가인접한수도권주택시장전반에걸쳐영향을줄것”이라면서“주택전세시장은입주물량이증가하는지역을중심으로전셋값의하락세가뚜렷해지고,이들지역으로전세수요이동이기존지역주택시장을후퇴또는침체시키는요인으로작용할것”이라고예상했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