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겨쓰면‘우승 험난’vs 반전위해‘후반조커’

양국모두16강조기확정조1위결정전살인일정소화체력안배위해출전불허조2위땐이란등상대에이스활용필요

Ilgan Sports - - 프론트 페이지 -

한국 축구의 ‘에이스’ 손흥민(토트넘)의 중국전 출전 여부에 대한 논쟁이 뜨겁다. 한국대표팀은오는 16일 아랍에미리트(UAE)아부다비의알나얀스타디움에서중국과 2019 UAE아시안컵조별예선C조3차전을펼친다.두팀모두2연승으로16강진출을조기확정해이번경기가조1위결정전이다. 이경기를앞두고‘두가지시선’이존재한다.한쪽은손흥민이출전하면안된다고 주장한다. 다른한쪽은손흥민이출전해야한다고목소리를높인다.전자는토트넘에서‘살인 일정’을소화하고온손흥민을보호하자는주장이다.환경과시차에적응할시간을준뒤토너먼트부터출전시키자는것이다.후자는컨디션에문제가없는한손흥민을최대한활용해야한다는목소리다.중국을꺾고조1위를차지하려면손흥민이필요하다는것이다.두시선은 평행선을달린다.파울루벤투한국대표팀감독역시손흥민의출전여부를놓고깊은고민에빠졌다. 벤투감독은어떤선택을할까?

시선① -손흥민의중국전출전을불허합니다

한국축구의 ‘에이스’ 손흥민(토트넘)이 중국전에출전할수있을까? 두팀모두2연승으로16강진출을조기에확정했다.승리하는팀이조1위로16강에올라선다.

두팀의자존심이걸려있다.또결승으로향하는순탄한길이조1위에 달렸다.조2위로 16강에진출한다면8강에서이란, 4강에서일본을만날가능성이높다.따라서한국과중국모두조1위를원하고있다.한국과중국의분위기가 다르다. 중국은2차전에서필리핀에 3-0 대승을거두며환호하는분위기다.하지만한국은1차전필리핀전과2차전키르기스스탄전에서모두무기력함으로일관하며가까스로 1-0 승리를거뒀다.지금의흐름과분위기를반전시키지못한다면중국에잡힐가능성도배제할수없다.분위기를반전하기위해아시아‘넘버원’선수손흥민카드보다더좋은것은없다.파울루벤투감독이손흥민카드를만지작거리는이유다. 필리핀전이끝난뒤벤투감독은 “손흥민이 14일 도착해팀에합류한다.지금몸상태가좋기에일단합류한뒤다음경기에바로내보낼지, 16강전부터내보낼지를판단하겠다”고 밝혔다. 벤투감독은손흥민의출전여부에대해확답하지 않았다. 그의고민이 이해된다. 팀분위기가워낙좋지않고,중국에패배한다면후폭풍이크다는것도알고있다.

한국축구대표팀의2019 아시안컵조별예선C조1위자리가걸려있는16일중국전을앞두고손흥민의출전여부가관심사로떠올랐다.사진은손흥민이지난해10월12일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열린우루과이와친선경기에서황의조가골을기록하자동료들과함께축하해주는모습.연합뉴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