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회천장뚫는시청률▧ 찐찐홀릭도한몫했다

Ilgan Sports - - Jtbc 최고화제드라마 -

“찐찐!”

배우오나라(44·사진)가안방극장을‘찐찐홀릭’에빠져들게만들었다. JTBC 금토극 ‘SKY캐슬’의 신드롬과함께오나라역시많은관심을받고있는 것. 통통튀는탁구공같은매력이극에잘녹아들며뜨거운호응을얻고있다.

오나라는 ‘SKY캐슬’을 통해 JTBC 역대 드라마 중 최고시청률을 세웠다. 앞선히트작에서도 활약했던 그녀다. ‘품위있는 그녀(닐슨코리아 전국 유료가구 기준, 12.1%)’는 종전까지 JTBC 역대드라마중최고시청률을기록했다. 오나라는이작품에서신스틸러로제몫을톡톡히해냈다.

‘품위있는 그녀’ 속오나라는김용건(안태동)의 둘째딸안재희역을 소화했다. 전형적인부잣집철없는딸로여러번돈사고를 치고, 아버지 재산을 차지할 기회를 호시탐탐노리며김선아(박복자)와갈등하는인물이었다. 하지만 어딘가 2% 부족한 어리바리함으로남에게사기당하기 일쑤. 오나라는맛깔스럽게안재희캐릭터를살렸고, 1년 6개월여 만에상위 0.1%로 돌아왔다.

‘SKY캐슬’에서 오나라가 맡은 진진희는 부동산 재벌 아버지 밑에서 자랐다. 화려함의 상징이다. 머리부터발끝까지원색으로 치장한 모습. 그 모습이 섹시하면서도 러블리하다.오나라는진진희캐릭터를

120% 이상잘살려내고있다.아이교육에서이러지도저러지도못하는현실적인엄마를대변한다.교육에열을올리자니아이가 괴로워하고, 아이가 원하는대로 해 주자니다른부모들에게뒤처지는느낌.홀로고군분투 중이다. 그러면서남편의내조를위해 ‘줄타기’에 열을 올린다. 염정아(한서진)를롤모델로삼아적극적으로지지하다가 이태란(이수임)의 폭로로 그녀의 정체가 ‘곽미향’인 것을알고는으르렁대며척진상황.

오나라의캐릭터가사랑받는이유는상류층에속한 일원이지만 “어마마!” “마이베이비” “곽미향한테 쫄았어” 등 그녀의말투나사용하는단어가거침없기때문이다. 우아함이나고풍스러움과는거리가멀다. 그리고모질지 못하다. 마음이약해금방무너지곤한다.그모습이되레인간적이면서사랑스럽게다가온다.이는진진희캐릭터의호감도를높이는요소다.

1997년 뮤지컬 ‘심청’으로 데뷔한 오나라는다작활동을하면서활동영역을넓혔다. JTBC 드라마 ‘유나의 거리’에서 자신의 존재감을 드러낸 뒤 활동을 쉼 없이 이어 왔다. ‘품위있는 그녀’ ‘나의 아저씨’ ‘SKY캐슬’을 통해다년간쌓인연기력을터뜨렸다.

‘SKY캐슬’의 김지연 CP는 “처음부터오나라는 조현탁 PD가 염두에 뒀던 배우다. 실제로제작진이 tvn 드라마 ‘나의 아저씨’ 팬이기도 했다. 단번에 오나라가 캐스팅제안을OK해줘순조롭게작품이진행될수있었다”고말했다. 황소영기자

유나의거리로JTBC서존재감어필품위녀로종전최고시청률달성뒤차기작서물만난캐릭터로맹활약

JTBC‘SKY캐슬’스틸컷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