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잉글랜드vs램스,관록과패기의어깨대결

4일NFL챔피언결정­전슈퍼볼

Ilgan Sports - - Sports - ῅ᵓᱩ ᛧᳲ

관록과돌풍이맞붙는다.미국프로풋볼(NFL)챔피언결정전인

제53회 슈퍼볼이 4일 오전 8시30분(한국시간)미국조지아주애틀랜타­의메르세데스-벤츠스타디움에서 뉴잉글랜드패트리어츠­와 로스앤젤레스 램스의 맞대결로열린다.뉴잉글랜드는 21세기 최강팀으로 불리는 강팀이다. 팀을 이끄는 명장 빌 벨리칙(67) 감독과 쿼터백 톰

브래디(42)는 3년 연속이자 통산 9번째 슈퍼볼에 도전한다. 1959년창단한 뉴잉글랜드는 올해까지 통산 11번 슈퍼볼에 진출했고, 5차례

(2002·2004·2005·2015·2017년) 우승했다. 올해도 정상에 오르면 피츠버그스틸러스와함­께최다우승공동 1위(6회)의금자탑을 세운다.

이에맞서는램스는뉴잉­글랜드에비하면 초라한 성적이다. 이번이 2000년우승이후구­단통산두번째슈퍼볼우­승에 도전하는 것이다. 경험도 차이가크다. 벨리칙 감독과 브래디가 2002년처음으로 슈퍼볼 우승을 합작했을 때숀 맥베이(33) 램스 감독은 겨우 16세였다. 램스의 간판 스타 쿼터백 제러드

고프(25)는 8세에 불과했다. 램스는 감독 2년 차인맥베이와프로 3년 차인고프의패기를앞세­워뉴잉글랜드왕조에도­전장을 냈다. 램스에 이번 경기는 과 거 맞대결의 복수전이기도 하다. 뉴잉글랜드는 17년 전 당시 세인트루이스램스(현 로스앤젤레스 램스)를 20-17로 제압했다. 성적만 보면 해 볼 만하다는평가다.램스는정규리그에서 13승3 패로뉴잉글랜드(11승5패)보다나은성적을 거뒀다. 경기당 득점도 32.9점(리그 2위)으로 뉴잉글랜드의 27.2점(리그4위)보다앞선다.

៴᳭ᛠᤍᢆ ❻ᘻὝᮜỦ❼ Ἐ ᪐ᤋᢑ ᬰ

ᤏᮜ ❻ᘻὝᮜỦ❼ ᴟᤞᢆᚈ᾿ ᬰ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