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위까지받는PO행티­켓이미주인은정해졌다?

Ilgan Sports - - Sports - ɒ᛭⁚ᬥ ᛧᳲ

청주KB스타즈와아산­우리은행위비가펼치는‘왕좌의게임’.

2018~2019 우리은행여자프로농구(WKBL) 정규리그가끝을향해달­려간다.팀당35경기를치르는­정규리그 레이스가 막판에 돌입하면서 6개 구단의순위싸움도치열­해진다.우승을두고다투는 1·2위 간치열한혈투그리고3­위까지주어지는플레이­오프티켓을향한싸움등­볼거리도여전히풍부하­다.팀당 8~10경기를 남겨둔정규리그에서무­엇보다큰관심을모으는­것은, 단연KB와우리은행이­벌이는우승싸움이다.현재1위인 KB는 6개 팀중가장먼저 20

승(5패) 고지를밟으며 2위 우리은행에간 발의차로앞서있다.초반우리은행의저력에 주춤했던 KB는 지난해 12월 24일 OK저축은행읏샷전승­리를시작으로 11연승무패 행진을 달리며 무서운 기세로 1위 자리를탈환,선두를지키고있다. ‘한국여자농구10년을­이끌어갈보물’로평가받는박지수가팀­의중심에 있고, 5라운드에서5경기평­균24득점 10.8리바운드를기록하며­팀의무패를이끈카일라­손튼의기세도무섭다.여기에강아정과심성영·염윤아 등이 고르게 득점을 올리며 힘을 보탰다. 뒤로 갈수록 밸런스가 좋아진KB는 가장강력한상대 우리은행과 맞대결에서도승리를챙­기며5라운드까지3승­2패로우위를점하고있­다.

KB의 상승세에한발밀려나긴 했지만, 우리은행은얕볼수 없는저력으로 1위를노린다. 위성우 감독이 지휘봉을 잡은 뒤만년꼴찌에서통합6­연패의‘우리왕조’로거듭난 우리은행이 1위 싸움에서 순순히밀려날것으로보­는이는아무도없다.위감독체제에서단한번­도4연패이상을 기록한 적이 없었던 우리은행은 시즌후반부에 위기를 맞았다. 결정적 이유는외국인선수크리­스틴토마스의부상그리­고 부진이다. 외국인 선수의부진으로국내선­수들의부담이커지면서­경기력도저하됐다. 결국 토마스를 교체하기로 결정한 우리은행은 새 외국인 선수 모니크 빌링스를 데려와 반격의 디딤돌로 삼았다.주축선수들의전력이탈­등으로올시즌도어렵게­시작했지만줄곧선두권­을지켜온우리은행의저­력이얼마나발휘될지가­관건이다.

1·2위전쟁이KB와우리­은행두팀의경 쟁으로압축된상황에서­마지막한장남은플레이­오프티켓은정규리그3­위인용인 삼성생명의 몫으로 돌아갈 확률이 크다.

삼성생명은 현재 15승11패로, 선두권과격차가벌어져­사실상추격은어려운상­황이다. 그러나 4위 이하팀들과도차이가큰 편이라 안심하고 3위 굳히기에 돌입할 수있다. 4~6위 순위싸움을펼칠 OK저축은행과 KEB하나은행 그리고 1승이라도 더거두겠다는신한은행­의의지에따라승수가바­뀔순있지만,플레이오프를준비하는­데큰어려움은없을것으­로보인다.

ᵷ᝼ῖ Ჯ ᳥ ᬡ᭲Ხṛᩖḍ᳆ᚘ᱕ᬡ ᱡᦆ ᱝᳲ ᾿᥀ះᚵ Ḍᵓ .%ᲁ 2.ᴕḵ᳐῞ᴗ᳢ ᝰ᝼ ᡹ .% ᨙ ᵷ᭲ Დᶱ ᘹ ᬥ᭲ᢊᚖ ῍᳢὚᳢᪐῍ᚈ ᳬ᠕ ᱠΐ៴ᮜ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