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스어폰’중국상영불허

Ilgan Sports - - ENTERTAINM­ENT -

쿠엔틴타란티노감독신­작영화 ‘원스어폰어타임…인할리우드’가중국에서개봉이불가­할전망이다. 할리우드리포터와버라­이어티등미국연예매체­보도에따르면 ‘원스 어폰어타임…인할리우드’는중국개봉일주일을앞­두고갑자기상영이불허­됐다. ‘원스어폰어타임…인할리우드’는당초 25일 중국공식개봉을추진중­이었다.불허이유에대해중국당­국과배급사소니픽처스­는특별한언급을하고있­지않지만앞서논란이됐­던‘이소룡신’에대한불만이작용한것­으로보인다. ‘원스 어폰어타임…인할리우드’에는중국이낳은전설적­액션스타이소룡(리샤오룽) 캐릭터가깜짝등장한다.극중이소룡은거만하고­허세가득한이미지를뽐­내다스턴트맨으로설정­된브래드피트에게신나­게두들겨맞는다.이소룡딸섀넌리는이같­은표현에강한불만을제­기했고,중국당국은개봉을불허­하는것으로반응했다는­것이내부관계자들의정­설이다. ‘원스어폰어타임…인할리우드’는 1969년 세계를 떠들썩하게 했던‘배우샤론테이트살인사­건’을기발하게뒤집은타란­티노감독의마스터피스­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