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위이통사SKT·메신저강자카카오,경쟁자에서동지로손을­잡다

Ilgan Sports - - BUSINESS - 권오용기자

국내1위이동통신사와­메신저서비스사가경쟁­자에서동지가됐다.이동통신가입자 3100만명을 보유한SK텔레콤과카­카오톡회원4400만­명이있는카카오가30­00억원규모의지분을­교환하고전략적파트너­십을체결한다고28일­밝혔다. SK텔레콤은3000­억원 규모의자기주식을카카­오에매각하고,카카오는신주를발행해­SK텔레콤에배정하는­방식으로지분을 맞교환한다. 이를통해 SK텔레콤은 카카오지분 2.5%를, 카카오는SK텔레콤 지분1.6%를보유한다.

그동안 모빌리티와 콘텐트 등에서 경쟁하던두회사가지분­까지교환하며동지가된­것은이례적이다.

양사는 ICT 분야에서 매번 충돌하거나경쟁해왔다. SK텔레콤은카카오톡­때문에주요수입원이던­문자메시지서비스를무­료화했고, 카카오는카카오택시사­업에서SK텔레콤의 ‘T택시’의 도전을받고 있다.내비게이션에서도T맵­과카카오내비가,음악서비스에서플로와­멜론이각각경쟁하고있­다.

이처럼경쟁관계인두회­사가손잡은것은 5G 시대를맞아 ICT 산업의 국가·사업간경계가무너지고­있다는점이꼽힌다.양사는글로벌경쟁력을­강화하기위해대승적인 차원에서의 ‘개방과 협력’이 필요하다는데뜻을같이­했다는것이다.유영상 SK텔레콤 사업부장은 “카카오와의 이번 파트너십은 미래 ICT의 핵심이될 5G, 모바일플랫폼분야의대­표기업이힘을합쳐대한­민국 ICT 생태계의경쟁력을강화­하는중요한출발점이될­것”이라고말했다.

카카오여민수공동대표­도“양사가글로벌업체와견­줄수있는경쟁력을확보­하고이용자들에게새로­운 경험과 가치를 제공할수있을것”이라고했다.

양사는 통신·커머스·디지털 콘텐트·미래 ICT 등 4대 분야에서 긴밀히 협력하기로했다.

통신분야에서는5G서­비스와카카오톡을결합­한특화서비스를공동으­로선보이고,커머스분야에서는고객­에게새로운쇼

핑경험을제공하는방향­으로서비스를강화한다­는계획이다.

디지털콘텐트분야에서­는SK텔레콤의미디어­플랫폼과카카오가보유­한 IP(지식재산권) 및콘텐트제작역량을결­합해경쟁력을강화할계­획이다.

미래ICT분야에서는­AI·IOT·금융 등영역에서양사의기술­및서비스간중장기적인­협력을추진하기로했다. SK텔레콤과카카오는­지속적인협력구조를만­들기위해양사간‘시너지 협의체’를신설,사업협력을구체화해나­갈방침이다. 유영상사업부장과여민­수공동대표가시너지협­의체의대표역할을수행­한다.

유영상(왼쪽) SK텔레콤사업부장과­여민수카카오공동대표­가전략적파트너십을체­결하고악수하고있다. SKT제공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