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경기 하자  U-17대표팀 숙소방문에는자신감이­쓰여있다

Ilgan Sports - - SPOTLIGHT - 김희선기자

‘6경기이상하기’아니, ‘7경기하기!’.

올해초여름,야심차게폴란드로떠나­한국남자축구사상첫국­제축구연맹(FIFA)주관대회결승에진출한‘정정용호’.아무도믿어주지않고,아무도기대하지않았지­만정정용호의목표는대­회시작전부터‘우승’이었다.선수들은자신감이넘쳤­고,결국

20세 이하(U-20)월드컵준우승이라는‘대형사고’를쳤다.한없이먼꿈에불과했던­FIFA주관대회결승­진출,그리고준우승을현실로­만들어낸정정용호의기­적은한국을뜨겁게달궜­다.

그리고4개월뒤,형들의뒤를이어이번엔­17세이

하(U-17) 대표팀‘김정수호’의동생들이다시한번‘대형사고’를꿈꾸고있다.김정수감독이이끄는대­표팀은6일브라질고이­아니아에서열린 U-17 월드컵16강에서‘아프리카의복병’앙골라에1-0 승리를거두고8강에진­출했다.한국이이대회에서8강­에오른건 1987년과 2009년 이후역대세번째이자

10년만이다.

앙골라전승리로이미역­대최고성적타이기록을­세웠지만김정수호의목­표는아직‘미달성’이다.선수들은브라질로출국­하기전김감독이주문한­대로개인목표와팀목표,각오,스스로에게보내는메시­지,중요하게여겨야할것,해야할일등이번대회에­대한생각들을A4용지­한장에빼곡하게적어넣­었다.이종이는브라질에서각­자의숙소방문앞에붙어­문을열고들어갈때마다­스스로를다잡게만드는­훌륭한동기부여가됐다.

숙소방문앞에붙여진이­종이한장한장에,김정수호가꿈꾸는U-17월드컵의해피엔딩­이담겨있다.대표팀의중앙수비수이­한범(17·보인고)은팀목표에“적어도6경기 이상(4강)하기”, “6경기동안5실점이상­안하기”라고적었다.대표팀왼쪽풀백이태

석(17·오산고)의목표도“팀이6경기이상하기,예선

3실점이하통과”다. 4강진출이상의성적을­거두겠다는담대한포부­다.하지만이정도면다른선­수들과비교하면꿈이작­은편이다.앙골라전선방으로8강­행을뒷받침한주전골키­퍼신송훈(17·금호고)은

“7경기하기”라고적었다.같이적어뒀던‘조 1위 16강진출’은아쉽게2위로밀려나­실패했지만, 7경기하고돌아오겠다­는각오는아직도유효하­다.신송훈만‘7경기’를외치는건아니다.정상빈(17·매탄고)은“‘챔피언’,우승을목표로한팀으로­우승하고싶다”며 “FIFA 대회사상첫우승”을목표로내걸었고아예‘이력서’를만들어온오른쪽풀백­손

호준(17·매탄고)은 자신의경력란에 ‘U-17 월드컵우승’을대문짝만한글씨로적­어놨다.오재혁(17·포철고)은아예시상대가장높은­곳에걸린태극기그림과­함께“상대는상관없지,우리는다이기지”라는문구로우승에대한­자신감을드러냈다.앙골라전결승골의주인­공 최민서(17·포철고)의목표는“공격포인트7개이상,팀성적4강이상”이다.하지만목표주위에작게­쓰인글씨에‘핵심’이담겨있다. “4강 50만원,준우승150만원,우승500만원이야(엄마가보너스준대).”여기에‘엄마표골수당’

10만원도있다.이미2골로20만원의­보너스를챙긴최민서는­골잡이답게우승의꿈과‘용돈대박’의꿈까지‘멀티골’을노리는중이다.이제4경기를치른김정­수호는11일 오전비토리아의클레베­르안드라지경기장에서­멕시코와4강진출을다­툰다.

대한민국정상빈이지난­5일오후(현지시간) FIFA U-17월드컵앙골라와16강전에서­1대0으로승리하며8­강진출을확정지은후최­민서에게음료수를주고­있다.연합뉴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